대유, 괴산 신공장 본격 가동...생산능력 확대 박차

입력 2023-02-24 18: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대유의 신공장이 본격 가동에 들어갔다.

대유는 괴산 신공장 생산에 필요한 품목 등록을 마무리했다고 24일 밝혔다.

대유는 지난해 말 233억 원을 투자해 충북 괴산 대제산업단지 내 대지면적 3만4311㎡(약 1만390평)에 연면적 1만3814㎡(약 4100평), 지상 3층 규모의 지난해 말 신공장 증설을 마쳤다.

괴산 신공장은 기존 경북 경산공장의 생산설비 이전, 서울 기업부설 연구소 이전·확장으로 품질관리와 함께 연구·개발(R&D)의 체계를 확립, 생산능력(CAPA) 2배 이상 확대를 목표로 하고 있다.

또 효율성 높은 생산 설비 제작, 계획 생산을 위한 전사적자원관리(ERP)시스템 구축, 제품 특성에 맞는 자동화 포장라인 적용했다.

농민과 농협, 시판 대표들의 방문을 위한 홍보관을 건축하기도 했다. 대유는 올해 추가로 스마트공장 고도화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회사 측은 괴산 신공장은 비료, 농약 매출 확대 및 재도약의 일익을 담당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한편 대유는 지난해 러시아-우크라이나 간 전쟁 등 국제 정세 불안으로 인한 원재료 가격 인상 및 환율 상승, 유가 상승 따른 국제해상 및 국내 운송료 증가, 괴산 신공장 이전에 따른 일회성 비용 증가로 영업이익이 감소했다.

투자사의 평가 손실 발생 등에 따른 당기순손실도 기록했다. 회사 측은 "지난해 금융 시장 급락으로 인한 투자사에 대한 평가 손실이 발생했지만 이는 실현되지 않은 회계 장부상 수치로 실제 실현된 손실은 없다"면서 "올해는 생산능력 확대에 따른 실적 회복과 자본시장 회복에 따른 회사 가치의 상승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024 파리올림픽' 한국 대표팀이 써내려갈 반전 드라마 [이슈크래커]
  • 변우석 논란 아직인데 또…'과잉 경호', 왜 하필 '공항'일까? [이슈크래커]
  • 상반기 매출 2兆 돌파…삼성바이오로직스, 또 신기록
  • 강경준, 불륜 의혹에 사과…"오해 또한 내 부덕함에서 시작"
  • 티몬, 여행사에 못 준돈 수백억…신용카드 결제도 중단
  • 무속인과 논의 후 뉴진스 강탈 보도…민희진 측 "불법 행위 법적 대응"
  • 단독 한국투자증권, 2000억 규모 ‘1호 PF 펀드’ 만든다
  • 단독 팔 때만 ‘스마트홈’ 더 쓰려면 ‘돈 내라’…아이파크 스마트앱 일방적 중단에 입주민 ‘황당’
  • 오늘의 상승종목

  • 07.24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2,105,000
    • -0.34%
    • 이더리움
    • 4,682,000
    • -4%
    • 비트코인 캐시
    • 508,500
    • -1.17%
    • 리플
    • 870
    • +4.07%
    • 솔라나
    • 249,000
    • +2.09%
    • 에이다
    • 577
    • +0.17%
    • 이오스
    • 837
    • +1.95%
    • 트론
    • 187
    • +0%
    • 스텔라루멘
    • 145
    • +2.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150
    • +1.2%
    • 체인링크
    • 18,880
    • -3.72%
    • 샌드박스
    • 451
    • -0.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