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창양 장관 '난방비 폭탄'에 "취약계층 지원 적극 나설 것"

입력 2023-01-29 11:00 수정 2023-01-29 17:4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에너지 바우처 인상 등 지원 대책 계속 강조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6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제1차 산업대전환 포럼 좌장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제공=산업통상자원부)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26일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제1차 산업대전환 포럼 좌장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사진제공=산업통상자원부)

겨울철 난방비 폭탄 논란이 계속되자 이창양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이 사과의 뜻을 밝혔다. 이 장관은 난방비 폭탄이 러시아-우크라이나 전쟁에 따른 가스요금 상승 탓이라며 취약계층을 위해 난방비 지원을 늘리겠다고 강조했다.

29일 이 장관은 최근 난방비가 급증함에 따라 서울 정릉 노인요양원을 방문해 현장 점검을 진행했다. 겨울철 난방비 폭탄 논란에 민심이 들끓자 현장을 찾아 가스요금 급등과 관련한 해명에 나선 것이다.

그는 "취약계층을 비롯한 일반 국민께서 겨울철 높은 난방비로 어려움을 겪은 것에 에너지 주무 장관으로서 마음이 무겁다"고 말했다. 이어 가스요금 인상과 관련해 "우크라이나 전쟁 등으로 급등한 천연가스 가격으로 인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릉 노인요양원은 도시가스요금 할인을 적용받는 사회복지시설이다. 이에 이 장관은 "요양원 등 사회복지시설의 걱정을 충분히 이해한다"며 "난방비로 어려움을 겪는 취약계층 보호를 위해 지원을 확대하겠다"고 약속했다.

이 장관은 특히 "사회복지시설이 기존의 산업용 요금 대신 가장 저렴한 민수용 요금을 적용한다"며 "42% 요금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취약계층에 대해 가스요금 할인액도 지난해보다 3배 인상하고 겨울철 에너지 바우처 지원금액도 지난겨울보다 약 2.6배 인상한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이 장관은 "겨울철 난방 수요가 집중하는 점을 고려해 올해 1분기는 가스요금을 동결했다"고 힘줘 말했다. 그러면서 "가스요금이 인상되면 관계부처와 협의해 추가 지원대책을 마련하는 등 에너지 취약계층을 두텁게 보호할 계획"이라고 부연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요아정은 ‘마라탕과’일까 ‘탕후루과’일까? [해시태그]
  • 최강야구보다 '더 강력한' 야구 온다…'전설의 무대' 한일 드림 플레이어즈 [이슈크래커]
  • “재밌으면 당장 사”…MZ 지갑 여는 마법의 이것 [진화하는 펀슈머 트렌드]
  • 비트코인, 美 반도체주 급락에 주춤…바이든·트럼프 전방위 압박에 투심↓ [Bit코인]
  • 카라큘라 사무실 간판 내렸다…구독자 20만 명 빠져나가
  • '규율 강조' 홍명보, 부임 후 첫 행보로 '캡틴' 손흥민 만난다
  • [오늘의 뉴욕증시 무버] 엔비디아, 기술주 투매에 6% 급락...노보노디스크, 3%↓
  • 단독 독립영화 가뜩이나 어려운데…영진위 '독립예술영화지원팀' 통폐합 논의
  • 오늘의 상승종목

  • 07.18 13:38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0,250,000
    • -1.5%
    • 이더리움
    • 4,775,000
    • -1.57%
    • 비트코인 캐시
    • 529,500
    • -2.93%
    • 리플
    • 854
    • +1.18%
    • 솔라나
    • 220,500
    • -1.56%
    • 에이다
    • 614
    • -1.29%
    • 이오스
    • 851
    • +0.83%
    • 트론
    • 186
    • -0.53%
    • 스텔라루멘
    • 150
    • -1.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3,450
    • -1.48%
    • 체인링크
    • 19,260
    • -3.26%
    • 샌드박스
    • 479
    • +0.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