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병우 대구은행장의 즐거운 도전 "즐기면서 일하는 조직 만들겠다"

입력 2023-01-24 17:30 수정 2023-01-24 17:4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즐기면서 일하는 조직을 만들겠다."

황병우 14대 DGB대구은행장은 2011년 DGB금융그룹 출범 이후 최연소 은행장이다. 최연소 타이틀이 영광이면서도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황 행장은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그는 "불확실한 경제 환경 아래서 DGB대구은행을 어떻게 이끌어갈 것인가에 대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고 말했다.

황 행장은 최연소 은행장으로 권위주의를 탈피한 소통 경영을 강조했다. 취임 첫 날 취임식 생략을 통해 절약한 행사 비용을 기부하는 등 실리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황 행장은 DGB금융과 대구은행에 25년 가까이 근무한 ‘경영통’이다. 최근 불확실한 경영 환경 속에서 최고경영자(CEO)에게 필수적으로 요구되는 기업의 방향 설정 능력과 위기관리능력, 커뮤니케이션 역량, 추진력이 강점이다.

그의 경영 철학은 '즐기면서 일하는 조직을 만드는 것'이다.

황 행장은 "논어 위정편에 “지지자불여호지자(知之者不如好之者), 호지자불여락지자(好之者不如樂之者)”라는 구절이 있다"면서 "어떤 사실을 아는 사람은 그것을 좋아하는 사람만 못하고, 좋아하는 사람은 즐기는 사람만 못하다는 뜻인데, 즐기며 일하는 사람, 즐기며 일하는 조직을 만드는 것이 경영철학"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1998년 입행 이후, 오늘의 제가 있기까지 숱한 역경과 어려움을 극복해 오면서 터득한 것은, 일은 자기주도적으로 해야 한다는 것과 피할 수 없다면 즐기며 일하는 것이 나의 건강과 조직성과 창출에 중요한 요소가 된다는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즐기지 못하면 재미를 느낄 수 없다. 재미를 느껴야 새로움을 발견할 수 있고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다"면서 "즐김의 미학을 임직원들께 강조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스스로 적극적인 소통을 통해 임직원들과 즐기며 일하는 조직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자 한다":고 부연했다.

황 행장은 즐기면서 일하는 조직과 함께 4가지 경영방침을 제시했다. △함께 하는 따뜻한 금융 △찾아가는 금융 △디지털 금융의 고도화 △기업문화 혁신 등 4가지 경영 방침을 강조했다.

특히 기업문화 혁신에서는 모두가 CEO라는 주인의식을 강조했다. 그는 "내가 주인이라는 I.M.CEO의 마인드로 자신의 업무에 임하면서 수평적 조직문화 조성, 현장 소통 강화, 투명한 의사결정, 공정한 평가와 보상이 어우러지는 생동감 있는 은행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STO 상폐? 시총 700억 ‘랠리’ 사실상 러그풀…국내 투자자 피해 우려
  • 작년 경상수지 11년만에 최저… 전년 대비 3분의 1토막
  • 파월 “디스인플레이션 시작했다, 하지만…”
  • 홍준표 “이래서 안철수가 초딩…과욕 부리면 안 돼”
  • 한화 신인 김서현, SNS 부적절 게시글 확인…"징계 확정"
  • “수백 마리 새 떼가 울었다” 튀르키예 지진 전 일어난 현상…지진 예측은 가능할까
  • 가스비 폭등은 문재인 정부 탓?...여야 '에너지 값 인상 논쟁' [영상]
  • 삼성 ‘도쿄선언’ 40년…‘백척간두’ 극복할 이재용 式 전략은?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09:17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70,000
    • +0.79%
    • 이더리움
    • 2,115,000
    • +1.83%
    • 비트코인 캐시
    • 172,300
    • +1.83%
    • 리플
    • 510.3
    • +1.49%
    • 솔라나
    • 30,290
    • +3.91%
    • 에이다
    • 507.6
    • +3.34%
    • 이오스
    • 1,412
    • +3.9%
    • 트론
    • 83.39
    • +1.82%
    • 스텔라루멘
    • 117
    • +2.2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800
    • +0.46%
    • 체인링크
    • 9,150
    • +4.15%
    • 샌드박스
    • 1,169
    • +28.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