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일제지 “국일그래핀, 티타늄 6nm 합성 성공…12인치 대면적 그래핀 제조 속도”

입력 2022-12-06 14: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국일그래핀 CI.
▲국일그래핀 CI.

특수지 전문기업 국일제지는 자회사 국일그래핀이 12인치 크기의 박막 그래핀 제조 장비에 대해 티타늄(Ti) 두께를 6나노미터(nm)로 하는 데 성공했다고 6일 밝혔다.

국일그래핀은 무전사 방식의 그래핀 제조 장비를 개발하고 있다. 앞서 회사는 10nm 두께의 4인치, 8인치 그래핀 제작에 성공한 바 있다. 그래핀은 전기전도도와 열 전도성이 높으면서 강도ㆍ유연성ㆍ투명성이 우수해 반도체와 디스플레이의 핵심소재로 주목받고 있다.

항공기나 자동차 재료로 사용되는 티타늄은 공기 중의 산소와 반응해 빠르게 티타늄 산화물을 형성한다. 티타늄 산화물은 수소 플라즈마 처리나 수소 분위기에서의 열처리에 의해 빠르게 환원되는 것으로 알려져 저온환경에서도 그래핀을 합성할 수 있는 접착제 역할을 한다.

국일그래핀 연구에 따르면 무전사 방식인 그래핀은 티타늄 두께가 낮을수록 그래핀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현재 티타늄의 두께를 3nm까지 줄이기 위한 연구를 진행 중이며, 이 기술이 성공하면 그래핀의 효율성이 더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회사 관계자는 “완벽한 12인치 대면적 그래핀 제조를 위해 효율성 향상 연구를 계속하고 있다”며 “그래핀의 효율성이 높아지면 각 분야의 상용화 연구개발(R&D)과 함께 국일그래핀의 매출 발행도 앞당겨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왜 재밌기까지 하세요?…‘야신’ 김성근, 이제는 ‘예능신’
  • “주도권을 잡아라” AI 무한경쟁 시대…구글 ‘바드’ vs MS ‘빙’ 비교해봤더니
  • ‘이모 교수’ 김남국, 이번엔 ‘오스트리아’를 ‘호주’로 혼동
  • “400만 봅니다”…‘더 퍼스트 슬램덩크’ 배급담당자는 여전히 자신 있다
  • 뉴진스 그램, 6분 만에 완판 후 ‘되팔이’ 성행…웃돈만 200만 원
  • 한동훈 “민주당, 청담동 술자리 의혹 사과해야” [영상]
  • "이자 무서워요" 지난달 가계대출 8조 '↓'…주담대 통계 이래 첫 감소
  • 송혜교, 임지연 머리채 잡았다…‘더 글로리’ 파트2 포스터·예고편 공개
  • 오늘의 상승종목

  • 02.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74,000
    • -1.84%
    • 이더리움
    • 2,085,000
    • -2.07%
    • 비트코인 캐시
    • 166,900
    • -2.8%
    • 리플
    • 502.4
    • -1.24%
    • 솔라나
    • 29,150
    • -3.16%
    • 에이다
    • 495.5
    • -1.9%
    • 이오스
    • 1,369
    • -2.49%
    • 트론
    • 83.48
    • -0.13%
    • 스텔라루멘
    • 114.7
    • -1.5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000
    • -1.73%
    • 체인링크
    • 9,845
    • +7.54%
    • 샌드박스
    • 1,036
    • -9.4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