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벤투호, 하루 휴식…16강 상대 브라질은 비공개 훈련

입력 2022-12-03 21:2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3일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에서 포르투갈을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대표팀이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연합뉴스)
▲3일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에서 포르투갈을 상대로 승리를 거두며 16강 진출에 성공한 대표팀이 기쁨을 만끽하고 있다. (연합뉴스)

2022 카타르 월드컵 16강행을 따낸 태극전사들이 하루 휴식한다. 16강 상대인 브라질 축구대표팀은 비공개 훈련을 결정했다.

각국 대표팀의 훈련 및 경기 일정이 공개되는 국제축구연맹(FIFA) 미디어 허브 사이트에 따르면, 전날 포르투갈을 2-1로 꺾고 16강에 오른 벤투호가 3일 하루 휴식으로 체력안배에 나선다.

대표팀이 휴식을 취하는 건 지난달 20일 개막식에 이어 두 번째로, 조별리그가 시작되고는 처음이다. 조별리그를 치르며 부상자가 다수 발생했고, 다른 선수들 역시 체력적인 부담을 느끼고 있을 만큼, 훈련보다는 휴식을 택했다.

반면 브라질은 바로 훈련에 돌입했다. 다만 비공개로 훈련을 진행한다. 전날 카메룬(피파랭킹 43위)과 벌인 조별리그 G조 3차전에서 0-1로 패한 여파로 추측된다. 브라질은 이번 훈련을 통해 부상으로 이탈한 주요 전력들을 점검할 것으로 보인다.

▲24일(현지시간) 카타르 루사일의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G조 1차전 경기 후반 부상으로 검진을 받고 있는 네이마르. (뉴시스)
▲24일(현지시간) 카타르 루사일의 루사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 월드컵 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G조 1차전 경기 후반 부상으로 검진을 받고 있는 네이마르. (뉴시스)

현재 브라질은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세르비아와의 조별리그 1차전에서 오른쪽 발목을 다쳐 부상 상태이고 수비수 다닐루와 알렉스 산드루(이상 유벤투스)는 역시 각각 발목과 엉덩이 근육 부상으로 3차전에 결장했다. 카메룬전을 치른 알렉스 텔리스(세비야), 가브리에우 제주스(아스널)도 무릎 통증을 호소하고 있는 상황.

호드리구 라즈마르 브라질 팀 닥터는 “네이마르와 산드루는 16강전까지 회복할 가능성이 있다”라며 “아직 공을 가지고 훈련을 하지는 않았다. 내일(3일) 공을 가지고 훈련을 할 예정인데, 이를 어떻게 소화하느냐에 따라 출전 여부가 결정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은 오는 6일(한국시간) 오전 4시 도하 스타디움 974에 브라질과 8강 티켓을 놓고 경기를 펼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피지컬: 100’ 최고의 몸을 찾는 극강 서바이벌…왜 내가 떨리죠?
  • “난방비 부담에 목욕탕 가요”…업주는 한달만에 500만원 ‘폭탄’
  • 레깅스만 고집하는 남자, ‘지옥법정’ 섰다…동생 “찢어버리고 싶어” 토로
  • 쌈디, ‘사기·협박 징역’ 유튜버와 술자리서 포착
  • 관저 이전 ‘천공 개입’ 논란…진중권 “전화 위치 추적하면 될 일”
  • 구미 친모, ‘아이 바꿔치기’ 무죄 판결…사라진 아이는 어디로?
  • 검찰, ‘윤석열 찍어내기’ 의혹 이성윤‧박은정 사건 공수처 이첩
  • 한국 ‘노 마스크’ 쉽지 않은 이유는…NYT “이미 습관”
  • 오늘의 상승종목

  • 02.03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47,000
    • -0.46%
    • 이더리움
    • 2,085,000
    • +0.97%
    • 비트코인 캐시
    • 172,900
    • -0.46%
    • 리플
    • 515.5
    • +0.41%
    • 솔라나
    • 30,800
    • +0.92%
    • 에이다
    • 504.3
    • +0.5%
    • 이오스
    • 1,381
    • +2.22%
    • 트론
    • 80.44
    • -0.51%
    • 스텔라루멘
    • 116.6
    • +0.7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800
    • +1.48%
    • 체인링크
    • 9,070
    • +2.25%
    • 샌드박스
    • 955.8
    • +1.9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