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온, 1.3조 신규 자금 조달…“글로벌 생산기지 확보 주력”

입력 2022-11-30 18: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장기 재무적 투자자로부터 신규 자금 유치

SK이노베이션은 이사회에서 'SK온 투자 유치를 위한 주주 간 계약(SHA) 체결의 건'을 결의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SK이노베이션, SK온, 한국투자PE(프라이빗에쿼티)를 포함한 재무적 투자자 간에 체결됐다. SK온은 신주 발행을 통해 1조3000억 원 이상의 투자 자금을 확보하게 된다.

SK이노베이션이 공시를 통해 '본 계약건과 동일한 조건으로 추가 투자자 유치가 가능하다'고 밝힌 만큼 SK온의 장기 재무적 투자자 유치는 앞으로도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SK온은 이번 투자 유치를 계기로 사업 확장에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SK온은 미국, 헝가리 등 글로벌 생산기지 확보에 주력하고 있으며 지난 29일에는 현대차와 북미 전기차 배터리 공급 협력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등 미래 전기차 시장 선점에 나서고 있다.

김양섭 SK이노베이션 재무부문장은 “SK온의 투자 재원 확보는 차질없이 진행되고 있다”며 “국내외 정책금융기관 자금, 장기 재무적 투자자 유치 등 다양한 방법을 통해 필요 자금을 순조롭게 조달하고 있으며 성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드라마가 따로없네”…‘재벌집’ 방불케 한 SM 경영권 분쟁 스토리
  • ‘세기의 재앙’ 튀르키예 지진, 골든타임 얼마 남지 않았다
  • '아들 50억'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앞으로 변호사비 법원이 정할 건가” [영상]
  • “이다인, 최고의 며느리”…‘결혼 반대설’ 이후 전해진 이승기 母 극찬
  • 강의계획서에 등장한 기보배…서울대 수강신청 ‘광클’ 전쟁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서치2’ 여전한 테크스릴러...아쉬운 중량감
  • 곽상도 정치자금법만 유죄…法 “아들 50억, 뇌물‧대가성 불인정”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18,000
    • -0.6%
    • 이더리움
    • 2,104,000
    • -0.24%
    • 비트코인 캐시
    • 167,600
    • -2.33%
    • 리플
    • 506.7
    • -0.39%
    • 솔라나
    • 29,490
    • -1.07%
    • 에이다
    • 500.6
    • +0%
    • 이오스
    • 1,383
    • -1.57%
    • 트론
    • 84.64
    • +1.77%
    • 스텔라루멘
    • 116.1
    • +0.69%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550
    • -0.27%
    • 체인링크
    • 9,015
    • -0.66%
    • 샌드박스
    • 1,061
    • +12.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