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출발기금, 출범 첫날 1600명 몰려…사전신청까지 총 5011명

입력 2022-10-05 16:2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연합뉴스)
(연합뉴스)

새출발기금 공식 출범 첫날인 4일 1601명(2626억 원)의 신청자가 몰렸다.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는 새출발기금에 사전신청(4일간) 접수분을 포함해 지난 5일간 총 5011명이 채무조정을 신청했다고 5일 밝혔다.

이들이 신청한 채무조정 신청액 규모는 총 7987억 원이다.

사전신청 포함 누적 기준 콜센터 상담 건수는 2만8953건, 온라인 플랫폼 방문자 수는 27만2152명이었다.

새출발기금은 코로나19 사태 여파로 불어난 부채로 고통받는 소상공인을 돕고자 정부가 30조원 규모의 기금 조성을 통해 마련한 채무조정 프로그램이다. 출범일인 4일부터 오프라인 현장 창구와 온라인 플랫폼 접수를 동시에 받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외국산’의 역습...휴대폰·자동차 수입 역대 최대
  • 애플 “애플페이 한국 출시 예정” 공식 확인
  • 버스 10㎞ 넘으면 추가요금…서울시, 거리비례제 추진
  • [부산엑스포 기업이 뛴다⑧] 박람회로 박람회 홍보…HD현대, 국제행사마다 '부산 붐업'
  • STO 상폐? 시총 700억 ‘랠리’ 사실상 러그풀…국내 투자자 피해 우려
  • 작년 경상수지 11년 만에 최저… 전년 대비 3분의 1토막
  • 파월 “디스인플레이션 시작했다, 하지만…”
  • 홍준표 “이래서 안철수가 초딩…과욕 부리면 안 돼”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13:45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384,000
    • +0.89%
    • 이더리움
    • 2,121,000
    • +2.07%
    • 비트코인 캐시
    • 171,500
    • +1.24%
    • 리플
    • 506.2
    • +0.88%
    • 솔라나
    • 30,170
    • +2.72%
    • 에이다
    • 506
    • +2.95%
    • 이오스
    • 1,409
    • +3.37%
    • 트론
    • 83.42
    • +2.12%
    • 스텔라루멘
    • 116.7
    • +2.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000
    • +1.66%
    • 체인링크
    • 9,105
    • +3.23%
    • 샌드박스
    • 1,116
    • +22.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