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030년까지 제주에 친환경 수소 전기차 1700대 보급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제주 그린수소 글로벌 허브 구축 동참
2030년까지 수소 전기차 1700대 보급
내년부터 수소 전기 시내버스 보급 시작
보급 확대 맞춰 이동형 충전소도 도입

▲현대차가 2030년까지 수소전기 시내버스를 포함, 총 1700대의 수소전기차를 제주에 보급한다. 사진은 울산항에서 수출 선적 중인 수소전기차 ‘넥쏘’와 ‘일렉시티 FCEV’의 모습.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차가 2030년까지 수소전기 시내버스를 포함, 총 1700대의 수소전기차를 제주에 보급한다. 사진은 울산항에서 수출 선적 중인 수소전기차 ‘넥쏘’와 ‘일렉시티 FCEV’의 모습.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가 2030년 탄소 중립 실현을 추진하는 제주도에서 그린 수소 생태계 구축에 힘을 보탠다.

현대차는 29일 제주 CFI 에너지미래관(제주시 구좌읍 소재)에서 열린 '제주 그린 수소 글로벌 허브 구축 계획 발표 및 제주 그린 수소 생산 실증사업 착수' 행사에 참여했다. 이 자리에서 △산업통상자원부 △제주특별자치도 △한국남부발전 등과 함께 제주도 내 그린 수소 생태계 구축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11월 발표된 정부의 수소 경제 이행 기본 계획을 바탕으로 추진되는 제주 그린 수소 생태계 구축의 일환으로 열렸다.

그린 수소(Green Hydrogen)는 물의 전기분해를 통해 얻어지는 수소로, 화석연료로부터 생산되는 ‘그레이수소(Grey Hydrogen)’, 그레이수소와 유사하게 생산되지만 생산 과정에 이산화탄소 포집 및 저장 기술이 활용되는 ‘블루수소(Blue Hydrogen)’와 달리 생산 과정에서 이산화탄소 배출이 전혀 없는 ‘궁극적인 친환경 수소’로 불린다.

제주도 제주시 구좌읍에는 2022~2026년 사이 시행되는 그린수소 생산 실증사업을 통해 수전해 수소 생산 실증 기술이 다수 적용되는 대규모 그린수소 생산시설이 구축된다. 아울러 이와 연계돼 제주도 내 수소 모빌리티 도입이 단계적으로 추진된다.

향후 제주도 내에는 2025년까지 △수소 청소차 50대 △수소 버스 100대 △수소 승용차 200대가 보급될 예정이다. 이후 2030년까지는 △수소 청소차 150대(누적 200대) △수소 버스 200대(누적 300대) △수소 승용차 1000대(누적 1200대)가 추가 보급된다.

현대차는 2023년부터 수소 시내버스 제주도 내 보급을 시작할 예정이다. 수소 승용차인 넥쏘 고객들의 충전 수요에 대응하기 위해 이동형 수소충전소(승용차량 충전 전용)도 도입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대한민국 탄소 중립 메카인 제주도에서 그린 수소 모빌리티 시대가 열리기를 기대한다”라며 “그린 수소 생산 및 공급, 수요 등 그린 수소 생태계 구축을 넘어 제주도가 그린 수소 글로벌 허브로 거듭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맥도날드 또 이물질 사고…기생충 이어 이번엔 모기
  • 이번 주 국내 출시된다는 애플페이, 삼성페이 독주 제동 걸까
  • “축구하지 말라고 전해”…태극전사 여자친구 SNS에도 악플 테러
  • 홍상수·김민희, 뜻밖의 목격담 화제…“김민희가 운전하더라, 어이없어”
  • 강남 아파트 3.3㎡당 평균 매매가 9000만 원…강북 3배
  • 원스피리츠, 내일 ‘원소주 클래식’ 온라인몰 출시·판매
  • 9to5mac “애플페이, 이번 주 한국 출시”
  • 서울 올겨울 '첫눈'내렸다…작년보다 19일 지각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66,000
    • +1.64%
    • 이더리움
    • 1,720,000
    • +4.12%
    • 비트코인 캐시
    • 152,400
    • -0.13%
    • 리플
    • 546.3
    • +1.64%
    • 솔라나
    • 18,570
    • -0.75%
    • 에이다
    • 426.2
    • +0.14%
    • 이오스
    • 1,270
    • +1.28%
    • 트론
    • 73.21
    • -0.61%
    • 스텔라루멘
    • 121.5
    • +0.3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100
    • +0%
    • 체인링크
    • 10,150
    • +0%
    • 샌드박스
    • 782.6
    • +0.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