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현대프리미엄아울렛 화재…장비 40여 대 투입해 진화 중

입력 2022-09-26 09:52 수정 2022-09-27 14:57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6일 오전 7시 45분께 대전 유성구 용산동 한 대형 아웃렛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독자 제공/연합뉴스)
▲26일 오전 7시 45분께 대전 유성구 용산동 한 대형 아웃렛에서 불이 나 검은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독자 제공/연합뉴스)

26일 오전 7시 45분께 대전 유성구 용산동 한 대형 아웃렛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날 “아웃렛 지하에서 검은 연기가 많이 나온다”는 신고를 받은 소방당국은 대응 2단계를 발령, 소방대원 등 126명과 장비 40대를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이고 있다.

대응 1단계는 관할 소방서 인력 전체가 출동하는 경보령이며, 대응 2단계 때는 인접한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한다.

또 지하 1층 방재실 안에 관계자 1명이 있는 것을 확인해 구조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불로 인근 숙박동 투숙객과 종사자 등 110명이 대피했다. 화재가 난 시점은 개장 전이어서 외부 손님은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구조작업 중 중상자 1명 병원 이송했고, 2명은 수색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카타르 월드컵] 실점에도 덤덤했던 벤투, 역전 골 터지자 환호…경기 후 손흥민과 어깨동무
  • “브라질이 질 줄 누가 알았겠어”…네이버, 월드컵 승부예측 당첨자 ‘0명’
  • [보험깨톡] 보험금 미리 받을 수 있는 '선지급서비스' 활용법
  • [이법저법] “성희롱 당했는데 타지 발령까지”…2차 가해에 대처하는 방법
  • 내년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곳곳에서 벌써 '경고음'
  • 겨울에도 식품 식중독 있다?…‘노로바이러스’ 주의보
  • '부실 출제·채점'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행정소송 제기...일부는 화우 선임
  • [이슈크래커] 예고된 화물연대 운송거부…"정부ㆍ국회 막을 기회 있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19,000
    • +0.17%
    • 이더리움
    • 1,728,000
    • +0.82%
    • 비트코인 캐시
    • 148,800
    • +0.81%
    • 리플
    • 525.2
    • +0.52%
    • 솔라나
    • 18,300
    • +0.88%
    • 에이다
    • 427.2
    • +1.04%
    • 이오스
    • 1,256
    • +0.4%
    • 트론
    • 72.43
    • -0.73%
    • 스텔라루멘
    • 117.6
    • +0.4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0.53%
    • 체인링크
    • 10,050
    • -1.86%
    • 샌드박스
    • 796.7
    • +0.5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