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라시도 기업도시’, 2022 월드스마트시티 엑스포 참가

입력 2022-08-30 16:2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솔라시도 기업도시 조감도 (자료제공=한양)
▲솔라시도 기업도시 조감도 (자료제공=한양)

㈜한양은 ‘솔라시도 기업도시’가 전남도, 해남군과 함께 31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2022 월드 스마트시티 엑스포(WSCE)’에 참가한다고 30일 밝혔다.

국토교통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공동 주최하는 2022 WSCE는 스마트시티 관련 기술을 소개하고 교류하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최대 스마트시티 행사다.

솔라시도 기업도시는 서남해안기업도시가 한양, 전남도, 해남군 등과 전남 해남군 일대에 조성 중인 친환경 미래도시다.

지난해 솔라시도는 국토부에서 공모한 240억 원 규모의 지역거점 스마트시티 조성 사업에 선정됐다. △자율주행 모빌리티 서비스 △태양광 쓰레기 처리시설 등 생활서비스 △스마트 헬스케어 △메타버스 안전·방범 시스템 등 다양한 스마트 인프라를 통해 자연과 어우러진 특색있는 스마트시티 모델을 구축할 계획이다.

솔라시도의 가장 큰 특징은 ‘정원 속 도시’를 실제로 구현했다는 것이다. 주택이나 건물 사이에 인위적으로 공원을 배치한 기존의 정원 도시들과 다르게 그 자리에 있던 자연을 최대한 유지했다.

자연 친화적 주거단지로 계획된 지역 중심에는 생활서비스 집약 커뮤니티센터(게스트하우스, 쇼핑몰, 체육시설 등)를 구축한다.

솔라시도 관계자는 “지역균형발전의 모범사례로 지역적 특성과 스마트기술이 조화롭게 구현된 미래도시로 조성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2월 1일부터 오른다는 물가 총정리
  • 연진아, 나 지금 되게 신나…드디어 마스크 벗었거든!
  • ‘대선패배 대가’ 이재명 비판에…한동훈 “이겼으면 뭉갰을 건가” 발끈
  • 김기현, 안철수 ‘구멍 양말’ 견제…“흙수저인 나도 그런 양말 안 신는다”
  • 단독 ‘윤핵관' 장제원, 안철수 측에 '깜짝 전화'..."힘들다" 토로한 까닭
  • “선수가 원하는 코치=빅토르안 아니다”…최민정, 입장문 논란에 해명
  • 멜론 왕국 무너졌다…유튜브뮤직, 국내 음원 플랫폼 1위로
  • 혀 빼꼼하고 얼짱 각도…400장 셀카 남긴 흑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76,000
    • -0.21%
    • 이더리움
    • 1,989,000
    • +0.15%
    • 비트코인 캐시
    • 170,000
    • +2.91%
    • 리플
    • 503.9
    • +0.32%
    • 솔라나
    • 30,310
    • -1.11%
    • 에이다
    • 478.2
    • -0.27%
    • 이오스
    • 1,340
    • -1.03%
    • 트론
    • 78.18
    • +0.44%
    • 스텔라루멘
    • 114
    • -0.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53,600
    • -0.19%
    • 체인링크
    • 8,765
    • -0.62%
    • 샌드박스
    • 913.3
    • -2.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