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가상승률 80%에도 터키, 또 금리 인하

입력 2022-08-19 10:3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14%에서 13%로 1%포인트 인하
터키 중앙은행 “경제 활동 위축 신호 감지 돼”
전문가 “어리석은 움직임”
달러 대비 리라화 가치 5년 새 80% 폭락

▲18일(현지시간)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리비우에서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키이우/AP뉴시스
▲18일(현지시간)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리비우에서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과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과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키이우/AP뉴시스

튀르키예(터키) 물가상승률이 80%로 24년 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는데도 중앙은행은 또다시 기준금리를 인하했다.

18일(현지시간) CNBC방송에 따르면 튀르키예 중앙은행(CBRT)은 이날 7개월간 14%로 유지해온 금리를 13%로 1%포인트 인하했다.

세계 금융당국이 높은 물가를 잡기 위해 줄줄이 금리 인상에 나선 가운데 튀르키예는 역주행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티모시 애시 블루베이애셋매니지먼트 수석 신흥 시장 전략가는 “물가가 살인적인 수준에서 금리인하는 어리석은 움직임”이라고 평가했다.

튀르키예의 7월 물가상승률은 79.6%로 24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다. 폭등하는 물가에도 레제프 타이이프 에르도안 대통령이 금리인하 정책을 고집하고 있다. 에르도안 대통령은 금리인상을 “만악의 근원”이라 묘사하며 경제 상식에 어긋난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그 사이 튀르키예 통화인 리라화 가치는 폭락했다. 달러 대비 리라화 가치는 5년 동안 80% 폭락해 현재 달러‧리라 환율은 18.1리라로 최고 수준에 근접했다.

CBRT는 이날 성명에서 “경제 활동이 위축되고 있다는 신호가 감지되는 동시에 인플레이션 완화의 조짐이 예상된다”며 금리 인하 결정의 이유를 설명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윤석열차’ 표절 의혹에 선그은 원작자…“절대 아냐, 칭찬받아 마땅한 학생”
  • 8월 경상수지 30.5억달러 적자…올 370억달러 흑자전망 달성 어려울 듯
  • 4인 가족 삼겹살 한상 1년 만에 7000원↑…물가 급등에 울상인 소비자
  • 이준석, 윤리위 추가 징계로 총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 [영상] “윤석열차 보고 반성하라”는 김남국에게 한동훈이 한 말은?
  • 시총 톱 10 쫓겨난 카카오, 기관·외국인은 파는데 개인만 산다
  • 프로골퍼 박결, 비·조정석 연관 루머에 “어이가 없다”…직접 밝힌 입장
  • 美항모 왔는데도 北 공세적 모드…미사일 이어 무력시위 비행
  • 오늘의 상승종목

  • 10.07 11:30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438,000
    • -1.19%
    • 이더리움
    • 1,929,000
    • -0.77%
    • 비트코인 캐시
    • 170,400
    • -1.96%
    • 리플
    • 692.6
    • -1.38%
    • 위믹스
    • 2,604
    • +0.54%
    • 에이다
    • 608.5
    • -1.17%
    • 이오스
    • 1,652
    • -1.37%
    • 트론
    • 89.67
    • +0.87%
    • 스텔라루멘
    • 168.9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9,350
    • -7.22%
    • 체인링크
    • 10,980
    • -1.88%
    • 샌드박스
    • 1,199
    • -2.2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