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청소년 부모 아동양육비 지원…연말까지 자녀 1인당 월 20만 원

입력 2022-08-11 11: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미지투데이)
(이미지투데이)

서울시가 청소년 엄마·아빠를 위해 자녀 1인당 월 20만 원의 ‘아동양육비’를 지원한다.

11일 서울시는 올해 12월까지 청소년 부모 아동양육비 지원 시범사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이는 여성가족부의 시범사업으로, 국비와 시비를 5:5로 매칭해 추진되는 것이다.

대상은 부모 모두 청소년복지지원법에 따른 만 24세 이하 청소년이고, 기존 중위소득 60% 이하인 가구다. 자녀 1인당 월 20만 원씩 연말까지 지급할 예정이다. 주민등록상 자녀의 주소지 관할 동 주민센터를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현재 서울에 거주하는 청소년 부모는 약 132가구. 청소년 부모는 이른 나이에 아이를 키우면서 학업, 취업준비, 아르바이트 등을 동시에 해야 하는 복합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청소년부모 지원을 위해 현재 종로‧동대문 등 10개 자치구 가족센터에서 청소년부모 학습정서 지원, 생활도움 지원, 심리상담 및 전문 상담기관 연계, 법률지원 등을 실시하고 있다.

김선순 서울시 여성가족정책실장은 “자녀 양육과 학업·취업을 병행하고 있는 청소년 부모들에게 아동양육비 지원은 큰 힘이 되어줄 것”이라며 “아동양육비 지원을 시작으로 앞으로 더욱 체계적이고 촘촘한 지원정책을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조규성, 생각 좀 하고 살아" 악플 세례…김건희 여사와 찍은 사진 불똥
  • '카타르 스타' 조규성, '유퀴즈' 출연 확정…유재석 만난다 "녹화는 아직"
  • ‘英 인간 문어’가 예측한 4강은 …“모로코 또 기적”
  • 이범수, 갑질·학생차별 의혹에…신한대 총장 “전수조사”
  • 이승기, 정신과 상담 고백 재조명…변호사 “후크 대표, 사기죄 성립 여지 있어”
  • 폭락하는 위믹스 시세…위메이드 "130억 원 어치 사들여 소각"
  • 시민단체 “수능 수학 킬러문항, 교육과정 벗어났다”…평가원 “문제 없어”
  • 민주노총, 화물연대 파업 종료에 14일 총파업 철회
  • 오늘의 상승종목

  • 12.0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49,000
    • -0.1%
    • 이더리움
    • 1,686,000
    • -0.94%
    • 비트코인 캐시
    • 146,500
    • -1.21%
    • 리플
    • 516.9
    • -1.19%
    • 솔라나
    • 18,160
    • +0.06%
    • 에이다
    • 415.6
    • -0.48%
    • 이오스
    • 1,382
    • +1.25%
    • 트론
    • 73.18
    • +1.2%
    • 스텔라루멘
    • 114.2
    • +0.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7,400
    • -0.26%
    • 체인링크
    • 9,130
    • -1.3%
    • 샌드박스
    • 773.2
    • -1.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