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헝가리ㆍ슬로바키아 석유 공급 재개

입력 2022-08-11 08:1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우크라이나 결제 대금 문제로 일주일간 공급 중단
헝가리 측이 대금 지급하면서 문제 해결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몰(MOL) 직원이 드루즈바 송유관을 점검하고 있다. 부다페스트/AP연합뉴스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몰(MOL) 직원이 드루즈바 송유관을 점검하고 있다. 부다페스트/AP연합뉴스
러시아가 헝가리, 슬로바키아에 석유 공급을 재개하기로 했다.

10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영 송유관 업체 트란스네프트는 “드루즈바 송유관에서의 공급이 계획대로 재개됐다”며 “우크라이나로부터 공급 준비가 됐다는 확인을 받았다”고 밝혔다.

드루즈바 송유관은 러시아에서 우크라이나를 거쳐 체코와 헝가리, 슬로바키아로 석유를 공급하는 역할을 맡고 있다. 하지만 우크라이나 전쟁에 따른 유럽연합(EU) 제재에 트란스테프트 측이 우크라이나 석유 공급업체 우크르트란스나프타에 대금을 지급하지 못했고, 석유 공급은 4일부터 일주일간 중단된 상태였다.

이후 헝가리 석유 구매업체 몰(MOL)이 헝가리와 슬로바키아 몫의 대금을 대신 내기로 하면서 문제도 해결됐다. 몰은 이날 우크라이나에서 출발한 석유가 우선 슬로바키아로 향하기 시작했다면서 공급 재개 사실을 확인했다.

블룸버그는 “지난주 드루즈바 거래 중단이 발표됐을 때 급등했던 브렌트유는 이날 한때 1.9% 하락했다”며 “공급 재개는 이미 에너지 시장이 빡빡한 중부 유럽에서 상황이 악화하는 것을 막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만 별도 대금 지급 사실이 없는 체코엔 아직 공급이 재개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관해 로이터통신은 체코 측이 별다른 언급을 하지 않고 있다고 전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세계은행, 중국 성장률 전망 2.8%로 하향…中, 32년 만에 아시아 다른 국가에 뒤처져
  • 교육부 장관 후보자 이번주 지명…대통령실 “국감에도 늦출 순 없어 ”
  • 태아·태반분말로 만든 '인육캡슐' 밀반입 또 적발…바이러스 내포 위험
  • 전장연 지하철 5·9호선 출근길 시위로 운행 지연 예상…4호선은 오후부터
  • 현대아울렛 화재원인 조사 착수…유족들 “화재 원인 규명 먼저”
  • [영상] 민주, 박진 외교장관 해임건의안 발의…박홍근 "尹 태도, 한미동맹에 독"
  • [영상] 주호영 “尹 해외 순방 자막 사건, 야당의 악의적 프레임”
  • [이슈크래커] 김장철 앞두고 ‘반값 절임배추’ 등장…김치플레이션 잡을까
  • 오늘의 상승종목

  • 09.28 준비중 / 20분지연
장 준비중 / 20분 지연
장시작 20분 이후 서비스됩니다.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606,000
    • -0.5%
    • 이더리움
    • 1,924,000
    • -0.26%
    • 비트코인 캐시
    • 165,400
    • -1.37%
    • 리플
    • 646
    • -5%
    • 위믹스
    • 2,730
    • +7.91%
    • 에이다
    • 636.9
    • -1.33%
    • 이오스
    • 1,679
    • -1.64%
    • 트론
    • 85.74
    • -0.24%
    • 스텔라루멘
    • 159.2
    • -3.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750
    • -2.45%
    • 체인링크
    • 11,720
    • +1.56%
    • 샌드박스
    • 1,223
    • -1.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