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현주, 바이에른 뮌헨 완전 이적…2025년 6월까지

입력 2022-08-10 13:36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이현주가 10일 독일 프로축구 구단 바이에른 뮌헨으로 완전 이적했다.(바이에른 뮌헨 홈페이지 캡처)
▲이현주가 10일 독일 프로축구 구단 바이에른 뮌헨으로 완전 이적했다.(바이에른 뮌헨 홈페이지 캡처)

독일의 축구 명문 바이에른 뮌헨에 임대 중이던 프로축구 K리그1 포항 스틸러스 유스팀 포항제철고 출신 이현주(19)가 완전 이적에 성공했다.

뮌헨 구단은 10일 홈페이지를 통해 “임대 신분이었던 이현주에게 완전 이적을 제안해 계약을 체결했다. 기간은 2025년 6월까지다”라고 밝혔다.

포항 유스 출신인 이현주는 올해 1월 뮌헨으로 1년 임대됐다. 당시 완전 이적 옵션이 포함됐다. 뮌헨 2군에 합류한 그는 4부리그에서 뛰며 합격점을 받았다.

홀거 자이츠 뮌헨 스포츠 디렉터는 “이현주는 드리블이 강하고 민첩하다. 득점력도 위협적이다”며 “완전 이적으로 함께 할 수 있어 기쁘다”고 했다.

임대 이적 이후 훈련과 실전을 소화하면서 좋은 인상과 가능성을 보여줬다는 평가다.

이현주는 구단을 통해 “새로운 계약을 통해 바이에른 뮌헨에서 계속하게 돼 매우 기쁘다. 팀과 함께 성공하기 위해 모든 것을 쏟고 싶다”고 말했다.

공격형 미드필더인 이현주는 172㎝로 작지만 빠르고, 폭발적이라는 평가를 받는다. 14세 이상, 17세 이하 국가대표팀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였다.

바이에른 뮌헨은 독일 분데스리가에서 10년 연속 정상을 지키고 있는 최강팀이다.

정우영도 뮌헨 2군에서 시작해 1군 데뷔전까지 치렀다. 하지만 스타 선수들이 즐비한 뮌헨 1군에서 많은 기회를 얻지는 못해 2019년 분데스리가 프라이부르크로 이적, 주축으로 활약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삼성 ‘안정 속 혁신’ 인사 단행할 듯…재계 미래 준비 가속
  • 尹, 화물연대 관계장관대책회의 주재…“정유·철강 업무개시명령”
  • 정부 ‘강대강’ 조치 제동 걸릴까…국제노동기구, 긴급개입 개시할 듯
  • 한국서 히잡 미착용 이란 女 선수, 결국 자택 강제 철거당해…“정의는 어디에”
  • ‘서해 공무원’ 거듭 목소리 내는 文 “서훈은 신뢰의 자산…최고의 북한 전문가”
  • 내년 車보험료 1%대 인하…실손보험료는 10%대 인상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96,000
    • +0.05%
    • 이더리움
    • 1,688,000
    • -1.23%
    • 비트코인 캐시
    • 148,300
    • -1.13%
    • 리플
    • 522.4
    • -1.36%
    • 솔라나
    • 18,000
    • -0.99%
    • 에이다
    • 430
    • -0.67%
    • 이오스
    • 1,238
    • -1.59%
    • 트론
    • 71.48
    • -1.65%
    • 스텔라루멘
    • 116.5
    • -0.8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500
    • +0.27%
    • 체인링크
    • 9,825
    • -1.95%
    • 샌드박스
    • 781.1
    • -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