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아베 전 총리 서거 위로…한일 관계 회복 희망”

입력 2022-07-10 09:35 수정 2022-07-10 09:53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중기중앙회 “일본 국민들께 위로 전해”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연합뉴스)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 (연합뉴스)

중소기업계가 아베 신조 전 총리의 사망에 대해 애도의 뜻을 표했다.

10일 중소기업중앙회는 입장문을 내고 “한국 중소기업계는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의 갑작스러운 서거에 대해 깊은 애도를 표하며, 고인의 명복을 기원한다”며 “이번 사태로 큰 충격을 받았을 유가족과 일본 국민들께 위로를 전한다”고 밝혔다.

이어 “특히 대한민국 새정부 출범과 함께 한일간 경제교류 협력을 보다 활성화할수 있는 전기가 마련된 시점에서 안타까움을 금할수 없다”면서 “일본 사회가 하루 빨리 슬픔을 극복하고 일상으로 돌아가게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중앙회는 “그동안 한‧일 경제계는 정치적 이해 관계를 떠나 긴밀한 경제 협력 관계를 유지해 왔다”면서 “한국 중소기업계도 부품소재분야를 비롯해 일본 중소기업계와 오랫동안 다양한 협력관계를 이어 오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일본 국민과 경제계가 최대한 빨리 이번 충격에서 벗어나길 기대하며, 이번 사태를 계기로 한일 관계 회복을 위한 노력이 더욱 강화되길 희망한다”고 강조했다.

덧붙여 “일본 중소기업단체중앙회 등 일본 중소기업계와 소통을 보다 강화하는 등 한일 양국의 공동 미래 발전을 위한 경제 교류협력 강화에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중기중앙회를 비롯해 대한상공회의소, 전국경제인연합회 등 경제단체들도 아베 신조 전 일본 총리의 피격 사망에 대해 잇따라 애도를 표한 바 있다.

아베 전 총리는 8일 오전 일본 나라현 나라시에서 선거 유세를 하던 중 총격을 받고 쓰러져 이후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으나 과다출혈로 사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삼성 ‘안정 속 혁신’ 인사 단행할 듯…재계 미래 준비 가속
  • 尹, 화물연대 관계장관대책회의 주재…“정유·철강 업무개시명령”
  • 정부 ‘강대강’ 조치 제동 걸릴까…국제노동기구, 긴급개입 개시할 듯
  • 한국서 히잡 미착용 이란 女 선수, 결국 자택 강제 철거당해…“정의는 어디에”
  • ‘서해 공무원’ 거듭 목소리 내는 文 “서훈은 신뢰의 자산…최고의 북한 전문가”
  • 내년 車보험료 1%대 인하…실손보험료는 10%대 인상
  • 30·40대 신흥부자 8만 명 육박…“주식 투자로 돈 불려”
  • 카타르 월드컵서 한국-우르과이전 가장 시끄러운 경기…소음측정 131데시벨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92,000
    • +0.02%
    • 이더리움
    • 1,690,000
    • -1.17%
    • 비트코인 캐시
    • 148,800
    • -0.73%
    • 리플
    • 522.5
    • -1.34%
    • 솔라나
    • 18,020
    • -0.72%
    • 에이다
    • 430.1
    • -0.58%
    • 이오스
    • 1,241
    • -1.27%
    • 트론
    • 71.47
    • -1.57%
    • 스텔라루멘
    • 116.6
    • -0.93%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450
    • +0.09%
    • 체인링크
    • 9,855
    • -1.55%
    • 샌드박스
    • 782.5
    • -1.7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