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식 배달 중 마주친 알몸 여성…“신고하겠다” 되려 신고당한 배달기사

입력 2022-07-08 00:5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출처=게티이미지뱅크)

새벽에 음식을 배달한 배달기사가 알몸 상태의 여성고객과 마주쳤다가 되려 신고당했다는 사연이 전해졌다.

7일 배달기사 A씨는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배달 기사한테 알몸 보여준 여자’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고객과 트러블이 있었다”라고 전했다.

배달기사인 A씨는 지난 6일 한 꼬치 전문점에서 음식을 픽업해 배달지인 한 빌라로 향했다. 초인종을 누른 뒤 음식 배달을 완료했다는 사진을 찍으려는 순간 여성이 문을 열고 나왔다는 것.

A씨는 “사진을 찍던 중 문을 열고 나온 알몸 상태의 여성과 눈이 마주쳤다. 여성은 비명을 지르며 문을 세게 닫았다”라며 “이후 속옷 차림의 남성이 폭언과 함께 경찰에 신고하겠다고 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곧 출동한 경찰은 엘리베이터의 폐쇄회로(CC)TV 등을 조사했고, A씨의 성범죄 혐의를 발견하지 못해 그를 풀어주었다. A씨는 “내가 문 연 것도 아닌데 기가 차더라”라며 “엘리베이터가 내려갈까 봐 발로 열고 한 게 신의 한 수였다”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튿날 경찰의 연락을 받고 경찰서에 방문했고, 당시 두 사람에게 사과를 받았다”라며 “여성분은 배달기사가 간 줄 알고 문을 열었는데 큰 사람이 있어 강도인 줄 알았다더라”라고 덧붙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526,000
    • -1.23%
    • 이더리움
    • 1,938,000
    • +0.41%
    • 비트코인 캐시
    • 171,900
    • -1.66%
    • 리플
    • 706.4
    • +0.58%
    • 위믹스
    • 2,579
    • -0.58%
    • 에이다
    • 611.1
    • -0.92%
    • 이오스
    • 1,674
    • -0.24%
    • 트론
    • 89
    • -0.41%
    • 스텔라루멘
    • 171.6
    • +0.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400
    • +0.07%
    • 체인링크
    • 11,000
    • -1.7%
    • 샌드박스
    • 1,210
    • -0.8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