휘성, 프로포폴 논란 딛고 활동 재개…“참을 수밖에 없던 걸 쏟은 곡”

입력 2022-07-07 18:26

▲휘성.  (사진제공=비즈엔터)
▲휘성. (사진제공=비즈엔터)

가수 휘성이 활동 재개를 알렸다.

7일 휘성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Do or Die (죽거나 미치거나)’ 작사 작곡 가창에 참여했다”라며 가수 베이빌론의 트렉리스트를 공유했다.

공개된 트렉리스트에는 휘성을 비롯해 샘킴, 엄정화, 하림, 케이시, 카일로, 김범수 등 화려한 피처링을 자랑했다. 특히 프로듀서에 이효리도 이름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휘성은 이번 곡에 대해 “참고 있던 참을 수밖에 없었던 걸 쏟은 곡”이라며 “90~00년 초반 컨템포러리 알앤비 무드가 그리웠다면 정말 기대해도 좋을 앨범”이라고 소개했다.

앞서 휘성은 2019년 9월부터 11월까지 수차례에 걸쳐 향정신성 수면마취제인 프로포폴을 상습 투약한 혐의(마약류관리법 위반)로 지난해 1월 징역 1년에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후 자숙하던 휘성은 지난해 12월 크리스마스 콘서트로 복귀한 바 있다.

한편 휘성이 참여한 베이빌론의 세 번째 정규 앨범 ‘EGO 90'S’는 오는 7월 16일 발표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940,000
    • +0.68%
    • 이더리움
    • 2,600,000
    • -1.92%
    • 비트코인 캐시
    • 187,000
    • -3.06%
    • 리플
    • 507
    • -1.29%
    • 위믹스
    • 3,611
    • -0.88%
    • 에이다
    • 755.9
    • -3.1%
    • 이오스
    • 1,765
    • -2.86%
    • 트론
    • 92.93
    • -0.83%
    • 스텔라루멘
    • 169.2
    • -0.7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650
    • -0.18%
    • 체인링크
    • 11,750
    • -4.94%
    • 샌드박스
    • 1,811
    • -1.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