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父’ 손웅정, 작가로 인사 “별 것 아닌 책…감사하다”

입력 2022-07-07 15:11

▲손흥민 선수의 아버지인 손웅정 SON축구아카데미 감독이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 열린 저자 사인회에서 사인하고 있다.(연합뉴스)
▲손흥민 선수의 아버지인 손웅정 SON축구아카데미 감독이 7일 오전 서울 종로구 교보문고 광화문점에서 열린 저자 사인회에서 사인하고 있다.(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 손흥민(30·토트넘)의 아버지이자 축구 인생을 함께해 온 스승이기도 한 손웅정(60) 손축구아카데미 감독이 작가 신분으로 팬사인회를 개최했다.

손 감독은 7일 서울 종로구 교보문고에서 열린 에세이 ‘모든 것은 기본에서 시작한다’(수오서재)의 사인회를 열었다.

손흥민이 올해 5월 막을 내린 2021-2022시즌 EPL에서 득점왕에 오른 뒤 그를 길러낸 손 감독의 교육에 대한 관심도 높아졌다.

이와 함께 지난해 10월 출간된 이 책이 다시 조명을 받고 판매량도 늘어나며 이날 사인회도 마련됐다.

시작 예정 시각 1시간여 전부터 행사장 주변에는 번호표를 받은 팬들의 줄이 시작돼 손 감독의 등장을 기다렸다. 장내 방송으로 손 감독의 사인회 소식이 알려지면서 발걸음은 더 활발히 이어졌다.

1시간 10분여 동안 130여 명에게 쉴 새 없이 사인한 손 감독은 “별거 아닌 책을 잘 읽으셨다고 말씀해주시고, 많은 분이 동참해주셔서 무척 감사하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손웅정 감독은 대한민국의 전 축구선수, 축구 지도자이다. 충남 서산에서 태어나 축구를 하기 위해 중학생 시절 홀로 춘천으로 이주했다. 춘천고등학교 졸업 후 명지대학교에 입학했으나 그해 상무에 입단해 3년간 상무불사조 소속으로 뛰었다. 이후 현대호랑이(현 울산현대), 일화천마(현 성남FC)에서 프로선수로 활동했다. 일화천마의 창단 첫 승, 결승골의 주인공이기도 하다. 1986년, 87년 국가대표 B팀으로 선발되는 등 활발한 경기력을 보이던 중 아킬레스건 부상으로 1990년 이른 은퇴를 했다.

이번 책은 축구선수로서의 삶, 아버지로서의 삶, 지도자로서의 삶 등 자신의 삶에 대한 반성과 성찰로 빚어낸 강건한 신념과 철학을 담아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8·16대책] 1기 신도시 2024년 마스터플랜 수립…2·3기 신도시 정주 환경 개선
  • 윤석열정부 첫 검찰총장 후보에 여환섭·김후곤·이두봉·이원석
  • [유리지갑] “아이스커피 싸게 먹는 법”...고물가 시대 물가 절약법
  • [인포그래픽] ‘아·아’ 한잔 5000원 시대...프랜차이즈 커피값 비교하기
  • 말로 흥한 정치인, 말로 망한다?…막말의 정치학
  • 고용보험료 지원대상, '모든 소상공인'으로 확대...최대 5년간 20~50% 지원
  • 비트코인, 약세 전환에도 '희망론' 고개…“초대형 기관 투자로 장기 투자 낙관”
  • ‘대체거래소’ 설립 초읽기…67년 만에 경쟁시대로
  • 오늘의 상승종목

  • 08.1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255,000
    • -0.69%
    • 이더리움
    • 2,535,000
    • -1.17%
    • 비트코인 캐시
    • 184,800
    • +0.98%
    • 리플
    • 504.4
    • +1.29%
    • 위믹스
    • 3,557
    • +0.34%
    • 에이다
    • 758.7
    • +1.74%
    • 이오스
    • 1,728
    • +0.88%
    • 트론
    • 92.72
    • -0.26%
    • 스텔라루멘
    • 165.1
    • -0.66%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450
    • -0.6%
    • 체인링크
    • 11,640
    • +0.34%
    • 샌드박스
    • 1,755
    • -1.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