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득점왕’ 손흥민, 조기 축구 떴다…골 넣고 ‘찰칵 세리머니’까지

입력 2022-07-07 08:4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뉴시스)
▲(뉴시스)

아시아 선수 최초로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을 거머쥔 손흥민(30·토트넘)이 아마추어팀과의 조기 축구 경기에 등장했다.

손흥민은 6일 경기도 성남 분당구 정자동의 프로축구 K리그1 성남FC 클럽하우스에서 황의조(보르도), 김승규(알샤바브) 등과 한 팀을 이뤄 아마추어 팀(이든FC·토탈 풋볼)을 상대했다 .

이번 경기는 축구 유튜브 채널 ‘고알레’가 마련한 콘텐츠로, 2시간가량 진행됐다.

이벤트 경기에서 손흥민은 풀타임을 뛰며 멀티골을 터뜨렸다. 1, 2쿼터에서 서서히 속도를 끌어올린 손흥민은 3쿼터에만 두 골을 터트렸다.

손흥민은 대표팀 동료인 황의조와 패스를 주고받은 뒤 상대 페널티박스 안 정면에서 오른발 슛으로 골망 구석을 가르며 첫 번째 골을 기록했다. 두 번째 골은 측면에서 수비수 2~3명을 따돌린 뒤 왼발 슛으로 마무리했다.

손흥민은 득점 후 시그니처 포즈인 ‘찰칵 세리머니’를 선보인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을 찾은 팬들도 크게 환호했다. 경기는 국가대표 선수팀의 5-2 승리로 끝났다.

한편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은 오는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팀 K리그와 맞대결한다. 16일에는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스페인의 세비야FC와 친선경기를 펼친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속옷만 입고 나온 모델에 스프레이 ‘칙칙’…10분 뒤 드레스로 변신
  • 북한에 쏜 미사일, 강릉 한복판에 ‘뚝’…체면 구긴 ‘K-방산’
  • 일당 15만원인데 나 때문에 시험 망쳤다고?...보험 들고 고사장 들어가는 감독관들
  • 박수홍 소송에 ‘친족상도례’ 폐지 공론화 조짐…법조계는 갑론을박
  • “널 샀다” 결혼지옥 무직남편…‘2370만원’으로 맺어진 국제결혼중개 민낯
  • 우크라, 러시아 핵 공격 대비...키이우에 대피소 설치
  • 신축 아파트에 의문의 악취…싱크대 안에서 인분 발견
  • [영상] 강릉 시민들, 한밤 굉음에 ‘공포’…한미 北대응사격 중 ‘현무-2’ 낙탄
  • 오늘의 상승종목

  • 10.0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741,000
    • +0.25%
    • 이더리움
    • 1,922,000
    • -0.36%
    • 비트코인 캐시
    • 175,000
    • +0.63%
    • 리플
    • 705.1
    • +2.74%
    • 위믹스
    • 2,595
    • -1.44%
    • 에이다
    • 612.1
    • -1.03%
    • 이오스
    • 1,670
    • -2.4%
    • 트론
    • 89.07
    • +0.33%
    • 스텔라루멘
    • 170.2
    • -0.87%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300
    • +0.72%
    • 체인링크
    • 11,170
    • +0.45%
    • 샌드박스
    • 1,223
    • +1.1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