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경찰 빽 있어” 지하철 휴대전화 폭행 20대, 1심서 징역 1년 선고

입력 2022-07-06 17:50

▲(연합뉴스) 9호선 휴대전화 폭행 사건으로 구속된 20대 여성이 3월 30일 오전 서울 강서경찰서 호송차에서 대기하고 있다.
▲(연합뉴스) 9호선 휴대전화 폭행 사건으로 구속된 20대 여성이 3월 30일 오전 서울 강서경찰서 호송차에서 대기하고 있다.
지하철 9호선 전동차 안에서 60대 남성을 휴대전화로 폭행해 재판에 넘겨진 20대 여성이 1심에서 징역 1년 실형을 선고받았다.

6일 서울남부지법 형사8단독(전범식 부장판사)은 특수상해와 모욕 등의 혐의로 구속기소 된 26세 A 씨에게 징역 1년을 선고했다.

A 씨는 지난 3월 16일 오후 9시경 가양역행 지하철 9호선 열차 안에서 60대 남성과 시비가 붙어 휴대전화로 여러 차례 머리를 내리치고 모욕한 혐의로 재판을 받았다.

그는 1심 재판 중 지난해 10월 1호선에서도 폭행을 저지른 별개 공소 사실로 추가 기소됐다. A 씨는 당시 피해자를 가방으로 때리고 머리에 음료수를 붓는 등의 폭행을 가한 것으로 조사됐다.

두 사건을 합쳐 심리한 재판부는 “승객들이 피고인을 말리거나 촬영하고 있었음에도 아랑곳하지 않고 나이 많은 피해자를 상대로 범행을 계속했고, 용서를 받지도 못했다”며 양형 이유를 설명했다.

최후진술에서 A 씨는 과거 따돌림을 당한 적이 있고, 합의를 위해 노력했다는 등 재판부에 선처를 호소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김포·파주 호우주의보…20일 새벽까지 최대 70㎜
  • ‘7년째 연인’ 홍상수·김민희, 장난스러운 애정 행각 포착
  • 진성준 “권력서열 1위가 김건희, 2위 한동훈이란 말 있어”
  • ‘부정행위’ 윤이나, KGA 3년 출전정지…KLPGA도 중징계 예상
  • 생선 주둥이에 면봉 ‘쑤~욱’…해산물도 코로나 검사하는 中
  • 이은해, 위자료 뜯으려 ‘꽃뱀 계획’ 모의…"사실이다" 첫 인정
  • 대만 방송, 블랙이글스에 “파오차이기”...태극기에 코로나 합성한 그 방송국
  • 맥도날드, 6개월 만에 가격 추가 인상…최대 400원↑
  • 오늘의 상승종목

  • 08.19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391,000
    • -7.04%
    • 이더리움
    • 2,330,000
    • -7.32%
    • 비트코인 캐시
    • 164,300
    • -10.02%
    • 리플
    • 461.5
    • -8.9%
    • 위믹스
    • 3,143
    • -10.33%
    • 에이다
    • 640.8
    • -11.57%
    • 이오스
    • 1,801
    • -6.88%
    • 트론
    • 89.55
    • -2.42%
    • 스텔라루멘
    • 149.3
    • -7.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750
    • -11.75%
    • 체인링크
    • 9,750
    • -10.71%
    • 샌드박스
    • 1,463
    • -11.3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