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한국전력, 전기요금 인상에도 '하락세'…"적자 해소 어려워"

입력 2022-06-28 09:32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한국전력이 전기요금 인상에도 흑자 전환이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며 급락 중이다.

28일 오전 9시 31분 기준 한국전력은 전 거래일 대비 3.28%(750원) 하락한 2만2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전날 한국전력공사는 3분기 전기요금에 적용할 연동제 단가를 kWh(킬로와트시)당 5원으로 확정했다고 밝혔다.

다만 증권가에서는 전기요금 인상안에도 적자 해소는 어려울 것이란 전망이 나왔다.

이종형 키움증권 연구원은 "이번 전기요금 인상 폭으로는 현재 적자 상태인 한전의 수익구조를 정상화하기에 부족하다"며 "4분기 이후에도 추가 인상 또는 원유나 석탄 등 원재료 가격의 급락이 필요할 것"이라고 말했다.

정혜정 KB증권 연구원은 "올해 한국전력의 영업적자 규모는 25조 원을 기록할 것"이라며 "적자 폭 회복을 위해서는 kWh당 33.6원 이상의 전기요금 인상이 필요한 상황이지만 가까운 시일 내 큰 폭의 전기요금 인상 또는 전기요금 정상화는 쉽지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장중 매매동향은 잠정치이므로 실제 매매동향과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로 인해 일어나는 모든 책임은 투자자 본인에게 있습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수백 마리 새 떼가 울었다” 튀르키예 지진 전 일어난 현상…지진 예측은 가능할까
  • 가스비 폭등은 문재인 정부 탓?...여야 '에너지 값 인상 논쟁' [영상]
  • 삼성 ‘도쿄선언’ 40년…‘백척간두’ 극복할 이재용 式 전략은?
  • 대지진에 ‘유럽 길’ 막히나… 튀르키예 수출액만 10조원
  • 오세훈, 큰불 났던 구룡마을 100% 공공개발…3600가구 대단지로
  • 이승기♥이다인 결혼 발표…4월 7일 결혼식
  • 외환 시장 빗장 푼 한국...'안정성과 흥행' 두 토끼 사냥
  • “안전진단 완화·면제에 용적률 파격 상향”…국토부, '1기 신도시 특별법' 발표
  • 오늘의 상승종목

  • 02.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274,000
    • +0.76%
    • 이더리움
    • 2,090,000
    • +0.97%
    • 비트코인 캐시
    • 169,900
    • +0.53%
    • 리플
    • 505.4
    • +0.04%
    • 솔라나
    • 29,690
    • +0.78%
    • 에이다
    • 495.2
    • -0.22%
    • 이오스
    • 1,374
    • +0.59%
    • 트론
    • 82.06
    • +1.93%
    • 스텔라루멘
    • 115.2
    • +0.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500
    • -1.09%
    • 체인링크
    • 8,950
    • +1.13%
    • 샌드박스
    • 917.3
    • +0.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