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가인 “200억 번 줄 아는데, 실제 수입 40억 정도”

입력 2022-06-17 07:3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유튜브 채널 '은퇴하고 뭐하니')
(유튜브 채널 '은퇴하고 뭐하니')

가수 송가인이 자신의 수입을 고백했다.

지난 13일 유튜브 채널 ‘은퇴하고 뭐하니’는 ‘찐 애주가들 모시고 취중토크 나눠봤습니다 (feat. 송가인, 리정)’라는 제목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에서는 개그맨 유희관, 김인석, 윤성호와 댄서 효진초이가 술잔을 기울이며 진솔한 대화들을 나눴다. 이때 김인석이 “지금 불쑥 전화해서 오라고 하면 아무 때나 올 수 있는 친구가 있냐”고 물었고, 유희관은 “다른 걸 해보자”며 ‘실험 카메라’를 즉석 제안했다.

그러면서 유희관은 자신의 대학 친구인 가수 송가인에게 전화를 걸어 “어디냐”고 물어봤다. 송가인은 “콘서트 연습하러 왔다”고 답했고, 유희관은 “보러가겠다”고 말했다. 이에 송가인은 “오지 말라”고 손사래를 치며 “네가 왜 오냐, 피곤하니까 오지 말라”며 배려했다.

곧바로 실험카메라에 들어간 유희관은 송가인에게 이사를 핑계로 1000만 원을 급히 빌려달라고 부탁했고, 뭔가 이상함을 눈치 챈 송가인이 “너 방송 찍냐”라며 “너 뭐 하고 있냐”라고 웃었따.

송가인은 “1000만 원이 누구 집 개 이름인 줄 아냐”며 장난스레 핀잔을 줬고, 유희관은 “돈 많이 벌었잖아”라고 했다. 그러자 송가인은 “사람들이 거짓말 안 하고 내가 100억, 200억 번 줄 안다. 나도 그렇게 벌었으면 좋겠다”라고 털어놨다.

유희관이 “50억 정도 벌었냐”고 묻자 송가인은 “그거보다 못 벌었다”고 답했다. “40억?”이냐는 질문에 송가인은 “그 정도 됐을 것”이라고 솔직하게 대답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임성재 PGA 파머스 인슈어런스 오픈 공동 4위… 시즌 최고성적
  • “뉴진스 노트북 체험”… LG전자, 성수동에 팝업스토어 ‘그램 스타일 랩’ 연다
  • “尹 ‘이란 적’ 발언, UAE 호응했다” 반격 나선 대통령실
  • 손흥민 멀티골…토트넘, 프레스턴 3-0 꺾고 FA컵 16강행
  • 내일부터 실내마스크 ‘자유’… 대중교통·병원선 꼭 써야
  • 직원 6% 감축한 구글, 2차 해고 가능성
  • 이재명 신문 10시간 이상 진행 후 종료…오후 9시쯤 조서 열람 시작
  • 1052회 로또 1등, 각 23억4000만원씩 11명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111,000
    • +0.41%
    • 이더리움
    • 2,001,000
    • -0.2%
    • 비트코인 캐시
    • 170,300
    • +0.89%
    • 리플
    • 515.8
    • -0.21%
    • 솔라나
    • 30,360
    • -1.4%
    • 에이다
    • 484.2
    • -1.69%
    • 이오스
    • 1,381
    • -1.07%
    • 트론
    • 79.63
    • -0.13%
    • 스텔라루멘
    • 116.5
    • -0.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100
    • -0.54%
    • 체인링크
    • 9,195
    • -2.34%
    • 샌드박스
    • 928.1
    • -3.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