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화재, 중소기업 위한 사이버보험 '삼성사이버플러스' 출시

입력 2022-05-23 10:03

삼성화재는 중소기업을 위한 간편 사이버보험 '삼성사이버플러스'를 출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 상품은 1년 단위로 가입하는 일반보험으로 가입대상은 연간 매출액 2000억 원 이하의 중소기업이다.

'삼성사이버플러스'는 사이버상에서 발생하는 각종 사고를 종합적으로 보장하는 보험상품이다. 개인정보 유출에 따른 배상책임뿐만 아니라 사이버 사고로 인한 기업의 직접ㆍ간접적인 재정손실 및 제3자에 대한 배상책임 등이 보장된다.

구체적으로는 △사고원인 조사비용 △데이터 복구비용 △기업 운영중단에 따른 손실 △사이버 협박 해결비용 △사이버 범죄로 인한 금전손해 △기밀정보 유출에 따른 배상책임 △개인정보 유출 배상책임 △온라인 미디어 활동 중 발생하는 배상책임 등을 보상한다.

가입 절차도 간단해졌다. 기존에는 사이버보험 가입 시 20여 장의 설문서를 작성해야 했으나 '삼성사이버플러스'는 이를 1장으로 축소했다. 보험 가입 전 필수적으로 거쳐야 했던 전문업체의 위험조사 과정도 생략된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21년 사이버 위협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국내 사이버 공격 신고의 93%는 중소기업"이라며 "코로나로 인한 비대면 업무 증가와 급속한 디지털화로 높아지는 사이버 위험에 대비하기 위한 보험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100일 회견] 尹대통령 “4차산업혁명에 맞는 노동법 체계도 바꿔야”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상반기 호실적 제약사, 대표 상품이 효자 역할 '톡톡'
  • 천문연, 국산 우주망원경 시대 초읽기…‘스피어엑스’ 성능 시험장비 개발 완료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15:18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449,000
    • +0.81%
    • 이더리움
    • 2,592,000
    • +2.73%
    • 비트코인 캐시
    • 191,300
    • +4.54%
    • 리플
    • 514.4
    • +3.19%
    • 위믹스
    • 3,579
    • +0.93%
    • 에이다
    • 763.8
    • +2.8%
    • 이오스
    • 2,152
    • +26.89%
    • 트론
    • 94.23
    • +2.07%
    • 스텔라루멘
    • 169
    • +3.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150
    • +1.94%
    • 체인링크
    • 11,610
    • +0.78%
    • 샌드박스
    • 1,738
    • -0.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