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조한 날씨에…서울 우이동 북한산·대구 수성구 야산 등 곳곳서 산불

입력 2022-05-22 21:14

▲4월 20일 영월 산불 (사진제공=연합뉴스)
▲4월 20일 영월 산불 (사진제공=연합뉴스)

22일 오후 4시 49분께 서울 강북구 우이동 북한산에서 불이 나 약 1시간 20분만에 꺼졌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불로 산림 0.017㏊가 소실됐다. 소방은 인력 89명과 장비 20대를 동원해 오후 6시 6분께 불을 완전히 껐으며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이날 새벽 2시 50분쯤에는 전북 완주군에 있는 화학소재 생산공장에서 불이 났다. 다친 사람은 없었지만 불은 공장 내부 자재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1353만 원의 재산 피해를 내고 50분 만에 꺼졌다.

같은날 오후 1시 38분께에는 대구시 수성구 고모동 야산에 불이 나 0.1㏊(지자체 추산)를 태우고 1시간 20여분 만에 꺼졌다. 불이 나자 산림당국과 지자체는 진화대원 120여 명과 헬기 등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벌였다.

또한 저녁 6시 반쯤에는 경남 김해시 구산동 분성산 5부 능선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이 불을 끄기 위해 헬기 3대를 동원하고, 소방인력과 산림 당국 인력을 투입해 진화에 나섰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100일 회견] 尹대통령 “4차산업혁명에 맞는 노동법 체계도 바꿔야”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비트코인, 단기 고점 후 약세 지속…“상승 쐐기 패턴 후 하락”
  • 경매 낙찰 가방서 시신·아들 630만 원 받고 팔려고 한 엄마·또 놀이터 텐트 건조
  • 바이든, 인플레이션 감축법 서명...한국산 전기차 혜택 ‘제외’
  • 상반기 호실적 제약사, 대표 상품이 효자 역할 '톡톡'
  • 천문연, 국산 우주망원경 시대 초읽기…‘스피어엑스’ 성능 시험장비 개발 완료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15:13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494,000
    • +0.98%
    • 이더리움
    • 2,599,000
    • +3.13%
    • 비트코인 캐시
    • 192,000
    • +4.86%
    • 리플
    • 515.3
    • +3.27%
    • 위믹스
    • 3,581
    • +0.96%
    • 에이다
    • 764.8
    • +3%
    • 이오스
    • 2,155
    • +26.76%
    • 트론
    • 94.36
    • +2.22%
    • 스텔라루멘
    • 169.3
    • +3.29%
    • 비트코인에스브이
    • 84,150
    • +2.06%
    • 체인링크
    • 11,630
    • +0.87%
    • 샌드박스
    • 1,742
    • +0.3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