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신영 해명, ‘오마이걸’ 출신 지호와 황당 열애설…“앞길 창창한 동생 막지 말라”

입력 2022-05-20 19:06

▲김신영(왼)이 지호와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출처=김신영, 지호SNS)
▲김신영(왼)이 지호와의 열애설을 부인했다. (출처=김신영, 지호SNS)

방송인 김신영이 걸그룹 오마이걸 출신 지호와의 열애설에 황당하다는 입장을 보였다.

20일 김신영은 자신이 진행하는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 “너무 어이가 없다”라며 지호와의 열애설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김신영은 “단체방에 링크가 많이 와서 봤다. 말 같지도 않은 이야기가 많더라”라며 “내 루머는 모 아니면 도다. 중간이 없다. 설마 이걸 믿는 사람이 있나 했는데 많더라”라고 황당해했다.

최근 SNS를 중심으로 김신영과 지호가 열애 중이라는 루머가 퍼졌다. 평소 친분이 있는 두 사람이 같은 디자인의 옷이나 액세서리 등을 착용한 것을 두고 ‘열애의 증거’라고 모아 둔 것.

이에 김신영은 “내가 원래 잘 퍼준다. 영마켓으로 셀럽파이브 멤버들, 친한 PD들에게도 주고 웬만한 것은 다 제 거다”라며 “동생(지호) 출근길이나 팬미팅 때 예쁘게 내보내고 싶어서 제 옷을 빌려준 것일 뿐”이라고 해명했다.

김신영은 “거듭 강조하지만, 아니다”라고 강조하며 “앞길 창창한 동생, 길 막지 마시고 좋은 마음으로 응원해주시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한편 최근 지호는 소속사 WM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만료하고 팀 ‘오마이걸’에서도 탈퇴했다. 소속사는 “지호는 심도 깊은 논의 끝에 새로운 꿈을 향해 나아가고자 한다”라며 앞으로의 행보에 응원을 당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7.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5,433,000
    • -1.38%
    • 이더리움
    • 1,404,000
    • -1.47%
    • 비트코인 캐시
    • 139,100
    • +2.51%
    • 리플
    • 415.7
    • -1.05%
    • 위믹스
    • 3,551
    • -2.2%
    • 에이다
    • 601.9
    • +0.45%
    • 이오스
    • 1,240
    • +1.56%
    • 트론
    • 86.1
    • -0.49%
    • 스텔라루멘
    • 143.5
    • -2.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050
    • +1.01%
    • 체인링크
    • 8,200
    • +0.99%
    • 샌드박스
    • 1,374
    • -4.7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