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마시스, 1분기 매출 3264억…역대 최대 실적

입력 2022-05-17 10:42

현장형 신속검사 전문기업 휴마시스가 분기 기준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휴마시스는 올해 1분기 연결기준 매출 3264억 원, 영업이익 2032억 원을 기록했다고 17일 밝혔다. 전년동기 대비 각각 1510%, 1605% 증가한 규모로, 1분기 만에 지난해 연간실적을 뛰어넘었다. 같은 기간 당기순이익은 1598억 원으로 1488% 늘었다.

회사는 올해 초 오미크론 변이 확산으로 국내외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요가 급증하면서 큰 폭의 실적 성장으로 이어졌다고 설명했다. 국내시장은 조달청과의 납품 계약과 더불어 전국 병·의원 등에 코로나19 진단키트 공급이 증가했다. 해외시장은 수출금지란 제한된 조건에서 미국, 브라질, 대만 등에 먼저 계약된 자가검사키트 수출용 물량이 납품돼 매출 상승의 견인 역할을 했다는 분석이다.

휴마시스는 최근 GS글로벌과 191억 원 규모의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공급계약을 체결, ‘휴마시스 COVID-19 Ag 홈 테스트’ 제품이 대만 보건소에서 사용될 예정이다.

회사 관계자는 “대만에서는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의 확산으로 일일 신규 감염자 수가 4만 명에 육박함에 따라 자가검사키트의 양성 반응도 확진으로 결정하기로 했다”면서 “이번 공급을 계기로 대만 내에서 휴마시스의 브랜드 인지도 제고 효과가 기대되며 코로나19 제품 뿐만 아니라 후속 제품들의 판매 상승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휴마시스는 최근 미국의 오미크론 하위 변이가 미국 14개주에서 확인되는 등 코로나19 변이 확산이 지속될 것으로 보고, 향후에도 국내외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요에 맞춰 제품의 생산 가동률을 유지할 계획이다. 이와 더불어 분자진단, 생화학진단, 원격진단 등 진단분야 다각화를 추진하는 등 지속적인 성장을 위한 투자 및 인프라 구축에 적극 나설 예정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뉴욕증시, 전날 급등 후 ‘숨고르기’…나스닥 0.58%↓
  • 尹대통령 "민생·경제 회복에 중점"…8·15사면 '정치인 배제' 가능성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의 힘…정부, 수족관 돌고래 21마리 바다로 돌려보낸다
  • 서초구 맨홀 실종 남매 모두 숨진 채 발견
  • 비트코인 상승세 주춤…“강세 랠리 전 하락 가능”
  • 직원 해고 후 ‘눈물셀카’ 올린 사장·폭우 속 ‘극단 선택’ 막은 버스기사·바다서 나온 멧돼지
  • 이더리움, 머지 업그레이드 9월 15~20일 사이 될 듯
  • [요즘, 이거] “TV보다 낫네”...유튜브는 ‘개그맨 전성시대’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11:37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933,000
    • -0.66%
    • 이더리움
    • 2,534,000
    • +1.85%
    • 비트코인 캐시
    • 189,500
    • -0.42%
    • 리플
    • 500.5
    • -0.6%
    • 위믹스
    • 3,611
    • -1.61%
    • 에이다
    • 709.2
    • -0.81%
    • 이오스
    • 1,743
    • +1.63%
    • 트론
    • 93.78
    • +0.02%
    • 스텔라루멘
    • 166.6
    • +0.18%
    • 비트코인에스브이
    • 83,150
    • +0.54%
    • 체인링크
    • 11,970
    • -0.99%
    • 샌드박스
    • 1,758
    • -2.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