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 리뉴얼 후 신규고객 2배 늘었다

입력 2022-05-02 08:44

▲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 메인 페이지(사진제공=신세계백화점)
▲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 메인 페이지(사진제공=신세계백화점)

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이 리뉴얼 효과를 톡톡히 보고 있다.

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은 리뉴얼 한 달 만에 신규고객은 전년보다 두 배로 늘어나고 하루 방문객 수도 리뉴얼 이전보다 20% 늘었다고 2일 밝혔다.

지난 3월 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은 럭셔리·해외패션·생활 등 40여개 신규 브랜드를 추가, 업계 최대인 2000여개의 브랜드를 보유한 국내 최대 럭셔리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으로 재탄생했다.

이같은 인기 요인중 하나는 신세계백화점몰이 기존 온라인 플랫폼에서 만나볼 수 없었던 해외 유명 패션·라이프 스타일 브랜드와 함께 체험 콘텐츠 등 차별화된 구매 경험을 제공하고 있기 때문이다.

특히 오프라인 백화점 매장에 있는 듯한 느낌을 제공하는 ‘트라이온(Try On)’ 서비스는 참여한 패션·뷰티 브랜드의 매출이 전년보다 46% 성장하는 등 고객들의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는 대표적인 콘텐츠다. SSG닷컴이 개발해 신세계백화점몰에 구현한 트라이온 서비스는 상품의 소재, 디자인의 디테일 등 상품의 특장점을 전문 모델의 체험 영상으로 제공해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온라인 구매 경험을 제공하는 서비스다.

신세계는 휴고보스, 라부르켓, 바비브라운 등 패션·뷰티 브랜드부터 접목시켜 온라인 쇼핑 시 고객이 가장 필요하고 궁금해하는 상품의 정보를 효과적으로 전달하며 구매를 이끌어내고 있다.

트라이온 서비스 이외에도 구매 이력을 바탕으로 제공되는 쇼핑 정보, 라이프 스타일 잡지와 같은 상품 중심의 페이지 구성 등 차별화된 콘텐츠는 신규 고객 유입과 매출 증가에 기여하고 있다.

실제로 리뉴얼 이후 신세계백화점몰의 한 달(3월16일~4월15일) 간 매출은 전년 대비 21%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일일 방문객 수는 리뉴얼 이전보다 20% 늘어났으며 신규 고객은 전년보다 두 배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 1인당 평균 구매 금액도 전년보다 18% 늘어나는 등 리뉴얼 이후 높아진 고객 만족이 매출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나타났다.

신세계백화점몰은 올해 골프전문관을 여는 등 전문관 강화를 통해 온·오프라인이 결합된 쇼핑 콘텐츠 제공에 더욱 힘쓴다는 계획이다.

올 하반기 중 오픈 예정인 ‘신세계골프’ 전문관은 럭셔리부터 트렌디한 브랜드까지 총 140여개의 골프 브랜드를 만나볼 수 있는 업계 최대 규모의 전문관이다. 신세계는 골프 전문 칼럼과 같은 전문적인 콘텐츠도 도입하는 등 차별화된 온라인 쇼핑 경험을 제공한다.

신세계는 모델 착장 영상 서비스 ‘트라이온’과 더불어 골프백 등 잡화 상품을 상세히 볼 수 있는 ‘비디오온(VIDEO ON)’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이며 패션과 잡화 모두 백화점 매장에서 확인하는 듯한 서비스를 선보인다.

내달 3일부터는 SSG닷컴 내 ‘백화점 선물하기’라는 별도의 탭을 신설해 상황, 시즌에 맞춰 제안된 백화점 상품을 간편하게 받아볼 수도 있다.

이은영 신세계백화점 이커머스담당 상무는 “SSG닷컴 신세계백화점몰이 리뉴얼 이후 차별화된 고객 경험을 앞세워 국내를 대표하는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으로 거듭나고 있다”며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차별화된 쇼핑 콘텐츠로 뉴노멀 시대의 리딩 브랜드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음주운전 사고‘ 김민석, 공정위 출석…“죄송합니다“
  • 자동차가 ‘둥둥’...인천 침수피해 속출
  • '만 5세 입학’ 교육부 국회 업무보고서 삭제
  • [꿀할인#꿀이벤] 빚은, ‘포켓몬 설기’ 출시…선착순 사전예약 外
  • 정부, 향후 5년간 국유재산 16조+ɑ 민간에 매각 추진
  • 비트코인 2만3000달러 수성…기관들 “올해 3만2000달러 가능”
  • 한살 아기 보드카 먹인 엄마·칠레 초대형 미스터리 싱크홀·동료 매달고 내달린 버스기사
  • 자영업자 ‘새출발기금’ 채무 탕감한다는데...지역 신보 ‘부실화’ 위기 확산
  • 오늘의 상승종목

  • 08.0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500,000
    • +2.5%
    • 이더리움
    • 2,341,000
    • +3.49%
    • 비트코인 캐시
    • 190,300
    • +0.9%
    • 리플
    • 501
    • +0.99%
    • 위믹스
    • 3,593
    • -0.22%
    • 에이다
    • 702.5
    • +1.91%
    • 이오스
    • 1,652
    • +0.36%
    • 트론
    • 92.87
    • +0.15%
    • 스텔라루멘
    • 176.2
    • +7.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550
    • +0.12%
    • 체인링크
    • 11,270
    • +5.23%
    • 샌드박스
    • 1,778
    • +0.6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