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두 가지만 해소되면 선대위 합류"...'국정 운영 능력 ㆍ처가 비리 엄단' 요구

입력 2022-01-19 21:33

(이투데이DB)
(이투데이DB)

홍준표 국민의힘 의원이 두 가지 조건이 충족되면 윤석열 대선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상임 고문에 합류겠다고 밝혔다. 국정운영능력 담보 조치와 처가비리 엄단 대국민 선언이 두 조건이다.

이날 홍준표 의원은 윤석열 대선후보와 회동을 마친 뒤 '청년의꿈'에서 "오늘 저녁 두 시간 반 동안 윤 후보와 만찬을 하면서 두 가지 요청을 했다"며 이같이 남겼다.

그는 "첫째 국정운영능력을 담보할만한 조치를 취해 국민 불안을 해소해줬으면 좋겠다. 둘째 처갓집비리는 엄단하겠다는 대국민 선언을 해줬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두 가지만 해소되면 중앙선대위 상임고문으로 선거팀에 참여하겠다"고 덧붙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7,412,000
    • -0.74%
    • 이더리움
    • 2,336,000
    • -6.22%
    • 비트코인 캐시
    • 230,500
    • -5.26%
    • 리플
    • 498.9
    • -1.66%
    • 라이트코인
    • 80,450
    • -8%
    • 에이다
    • 623.8
    • -4.16%
    • 이오스
    • 1,590
    • -5.69%
    • 트론
    • 102.8
    • +0.19%
    • 스텔라루멘
    • 158.8
    • -3.5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2,850
    • -4.19%
    • 체인링크
    • 8,290
    • -7.53%
    • 샌드박스
    • 1,721
    • +7.7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