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 올림픽 공식 불참...“중국 지지, 응원”

입력 2022-01-07 10:27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로고. (연합뉴스)
▲2022 베이징동계올림픽 로고. (연합뉴스)

북한이 2022 베이징올림픽 불참을 공식화했지만 중국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조선중앙통신은 7일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올림픽위원회와 체육성은 중화인민공화국 올림픽위원회와 베이징 2022년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 및 겨울철장애자올림픽경기대회조직위원회, 중화인민공화국 국가체육총국에 편지를 보냈다”고 보도했다.

이어 “편지는 적대 세력들의 책동과 세계적인 대류행전염병 상황으로 하여 경기대회에 참가할 수 없게 되었지만 우리는 성대하고 훌륭한 올림픽 축제를 마련하려는 중국 동지들의 모든 사업을 전적으로 지지, 응원할 것이라고 (했다)”고 밝혔다.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2020 도쿄올림픽 불참을 이유로 올해 말까지 북한 올림픽위원회(NOC)의 자격을 정지한 데다 코로나19가 겹쳐 올림픽 참가가 어렵다고 밝힌 것이다.

다만 북한은 올림픽 불참이 불가피한 사정 때문이라고 설명하며 중국과의 친선 관계를 이어가겠다는 의지를 분명히 했다.

북한은 편지에서 “중국의 체육기관들과 체육인들과의 친선적인 교류와 협조, 래왕을 보다 강화함으로써 전통적인 조중친선의 강화발전에 기여하기 위하여 모든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통신은 “(편지는) 형제적인 중국인민과 체육인들이 습근평(시진핑) 총서기동지와 중국공산당의 두리에 일치단결하여 온갖 방해 책동과 난관을 물리치고 베이징 겨울철 올림픽경기대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하리라는 확신을 표명했다”고 설명했다.

IOC가 NOC의 자격을 정지했지만 북한 선수들이 개인 자격으로 올림픽에 출전할 가능성이 남아있었다.

그러나 북한이 올림픽 불참을 공식화하며 이번 올림픽에는 북한 선수들이 개인 자격으로도 뛰지 않게 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530,000
    • -1.08%
    • 이더리움
    • 2,939,000
    • -3.29%
    • 비트코인 캐시
    • 352,300
    • -1.95%
    • 리플
    • 740.6
    • -1.89%
    • 라이트코인
    • 130,000
    • -1.74%
    • 에이다
    • 1,254
    • -4.71%
    • 이오스
    • 2,679
    • -2.19%
    • 트론
    • 68.73
    • +0.06%
    • 스텔라루멘
    • 236
    • -0.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000
    • -2.88%
    • 체인링크
    • 18,220
    • -2.83%
    • 샌드박스
    • 4,099
    • +7.1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