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은 비정례 4일물 RP매입, 정부재정지출에 초단기금리 속등 탓

입력 2021-12-31 13:51 수정 2021-12-31 13:55

(한국은행, 체크)
(한국은행, 체크)

한국은행이 31일 오후 2시부터 10분간 비정례 4일물 환매조건부채권(RP) 매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매입금리는 한은 기준금리와 같은 1.00%다.

연말을 맞아 정부재정지출에 따른 자금부족 사태를 빚으면서 자금시장에서 초단기 금리가 크게 오르고 있기 때문이다. 한은이 RP매입을 한다는 것은 시중에 자금을 푼다는 의미다.

실제, 전날 하루짜리 콜금리는 전장대비 28bp 급등한 1.33%를 기록했다. 한은 기준금리와의 격차도 33bp에 달했다. 이날도 장중 콜금리가 크게 오르고 있는 중이다.

한은 관계자는 “정부재정지출 부족에 초단기금리가 많이 올랐다. 어제와 마찬가지로 오늘도 장중 콜금리가 많이 오르고 있는 중”이라고 설명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3,259,000
    • -2.73%
    • 이더리움
    • 2,984,000
    • -4.64%
    • 비트코인 캐시
    • 360,200
    • -4.43%
    • 리플
    • 742.2
    • -5.72%
    • 라이트코인
    • 131,600
    • -4.15%
    • 에이다
    • 1,328
    • -3.7%
    • 이오스
    • 2,736
    • -6.21%
    • 트론
    • 70.45
    • -4.1%
    • 스텔라루멘
    • 236.5
    • -4.7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0,000
    • -2.74%
    • 체인링크
    • 19,410
    • -7.48%
    • 샌드박스
    • 3,746
    • -5.4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