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년사] 정지원 손보협회장 "실손보험 정상화 시급…의료기관 제재규정 신설 추진"

입력 2021-12-31 11:11

정지원<사진> 손해보험협회장은 31일 2022년 신년사를 통해 "실손의료보험의 정상화는 올해에도 무엇보다 중요한 과제"라고 강조했다.

정 회장은 "국민보험인 실손의료보험과 자동차보험은 핵심 생활 안전망"이라며 "하지만 일부 과잉청구 등으로 선량한 가입자의 보험료 부담이 증가되고 보험제도 지속성 문제까지 제기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백내장이나 도수치료 등 문제 비급여 항목에 대한 합리적 기준을 만들어 과잉진료를 차단해야 한다"며 "브로커를 통한 환자 알선 등 의료법상 금지행위에 대한 처벌 강화를 국회·관계부처와 논의해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정 회장은 "자동차보험 경상환자의 과잉치료 관행 차단을 위한 제도개선 이행이 필요하다"며 "증상과 상관없이 장기간 처방되던 한방 첩약도 처방 기간 등을 합리적으로 조정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이 밖의 새해 사업추진 과제로는 △손해보험산업 디지털 전환 지원 △소비자 신뢰 회복 △사회·경제변화에 따른 보험 역할 강화 등을 제시했다.

정 회장은 "내년에 시행될 IFRS17에 대해서는 금융당국과 함께 감독회계 등 관련 제도 정비를 마무리해야 할 것"이라며 "금리 인상 등 환경 변화로 발생할 수 있는 문제에 대해서도 살펴봐야 한다"고 말했다.

끝으로 정 회장은 "변화를 일상으로 받아들이고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며 "변화하는 트렌드를 재빠르게 읽고 유연하게 혁신한다면 손해보험산업의 밝은 미래가 열릴 수 있을 것"이라고 당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尹 “힘에 의한 북한 현상변경 안 원해”…北, 미사일 2발 발사
  • 이영자가 불러온 ‘면치기’ 논란…우리 식문화 아니에요
  • 윤석열 정부 출범 100일...숫자로 보는 그간의 기록
  • [영상] 칩4 동맹 때문에 '쥐포'된 동아시아. 그게 대체 뭐길래?
  • [뻔뻔징어] MBTI 같은 성격 검사, 고대에도 했다고?
  • [뻔뻔징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해외 분위기, 생생히 전해드림
  • 이르면 10월 말부터 자율주행 택시 나온다…자율차 시범운행지구 한정
  • 코로나 신규확진 18만 명...18주 만에 '최다'
  • 오늘의 상승종목

  • 08.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1,534,000
    • -1.53%
    • 이더리움
    • 2,473,000
    • -2.18%
    • 비트코인 캐시
    • 181,500
    • -1.14%
    • 리플
    • 504
    • +0.4%
    • 위믹스
    • 3,447
    • -3.09%
    • 에이다
    • 724.8
    • -3.15%
    • 이오스
    • 2,108
    • +19.55%
    • 트론
    • 92.61
    • -1.27%
    • 스텔라루멘
    • 161.9
    • -0.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81,400
    • -0.97%
    • 체인링크
    • 10,960
    • -3.86%
    • 샌드박스
    • 1,660
    • -3.7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