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이란전 선제골 '올해의 골' 선정…축구 팬이 뽑은 최고의 골

입력 2021-12-15 19:48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 이란과의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최종예선 A조 4차전에서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는 손흥민.   (연합뉴스)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 이란과의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최종예선 A조 4차전에서 선제골을 넣고 기뻐하는 손흥민. (연합뉴스)

축구대표팀 주장 손흥민(토트넘)이 이란전에서 터트린 선제골이 2021년 ‘올해의 골’로 선정됐다.

15일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진행한 팬 투표에서 손흥민의 이란전 골이 전체 3547표 중 1026표를 받아 1위에 올랐다고 밝혔다.

앞서 대한축구협회는 지난 1일부터 8일까지 홈페이지를 통해 팬 투표를 진행했다. 그 결과 지난 10월 12일 이란 테헤란의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열린 이란전에서 손흥민이 넣은 선제골이 올해의 골로 선정됐다.

해당 경기는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4차전으로 손흥민은 후반 3분 이재성의 패스를 받아 선제골을 터트렸다. 이 경기는 1-1 무승부로 종료된 바 있다.

2위는 투르크메니스탄과 치러진 월드컵 2차 예선에서 황의조(보르도)가 날린 힐킥골로 1위에 56표 모자란 970표를 받았다.

3위는 도쿄올림픽 멕시코전에서 나온 이동경(울산)의 중거리 골로 757표를 받았다. 4위는 336표를 받은 황인범의 월드컵 최종예선 시리아전 골이다.

이와 함께 ‘올해의 경기’로는 지난 11월 11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아랍에미리트(UAE)와의 월드컵 최종예선 5차전이 뽑혔다. 이 경기는 황희찬(울버햄튼)의 페널티킥 골로 1-0 승리한 바 있다.

한편 손흥민은 2015년, 2016년, 2018년에도 ‘올해의 골’에 선정된 바 있다. 또한 지난 13일에는 한국갤럽이 1700명의 시민을 대상으로 한 ‘올해 한국을 빛낸 스포츠 선수’ 조사에서 72.8%의 압도적 지지로 1위에 오르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5.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8,125,000
    • +1.08%
    • 이더리움
    • 2,513,000
    • -0.55%
    • 비트코인 캐시
    • 246,300
    • -1.12%
    • 리플
    • 521.9
    • -0.08%
    • 라이트코인
    • 87,950
    • -1.95%
    • 에이다
    • 664.1
    • +0.23%
    • 이오스
    • 1,705
    • -0.81%
    • 트론
    • 109.3
    • +6.95%
    • 스텔라루멘
    • 170.9
    • +1.4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7,850
    • +0.74%
    • 체인링크
    • 9,055
    • -1.52%
    • 샌드박스
    • 1,809
    • +9.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