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국내 최초 스마트기기 활용 '원격현장플랫폼' 개발

입력 2021-12-02 17:30

▲원격현장관리플랫폼 대시보드 (사진제공=현대건설)
▲원격현장관리플랫폼 대시보드 (사진제공=현대건설)

현대건설이 국내 최초로 무인드론과 스마트글래스를 연계해 건설현장을 실시간으로 관리할 수 있는 원격현장관리플랫폼을 개발했다고 2일 밝혔다.

현대건설이 개발한 플랫폼은 무인드론과 스마트글래스를 연계한 것이 특징으로, 영상과 3D 데이터를 기반으로 한 입체적 현장관리가 가능하다.

360도 카메라, CCTV 영상 등 다양한 스마트기기와 연계해 위험 작업구간 등에서 현장 작업자 안전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사고가 발생한 경우 즉각적인 안전조치를 취해 피해를 최소화 할 수 있다.

무인드론은 비행 중 변수가 발생해도 즉각적인 대처가 가능하다. 또한, 현장에서 보내오는 사진과 영상을 원격지에서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드론 비행 중 취득된 사진과 영상 데이터는 자동으로 드론 분석 플랫폼으로 전송돼 공정 확인, 품질 점검 등 현장 현황 분석에 이용된다.

스마트글래스는 건설현장 근무자와 본사 관계자가 실시간으로 동일한 장면을 모니터링하고 화상 회의를 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스마트글래스를 통해 드론이 보내오는 화면을 실시간으로 확인하며 다자간 영상회의를 할 수 있을뿐 아니라 음성인식을 통한 사진 촬영이나 메모 작성도 가능하다.

현대건설은 원격현장관리플랫폼을 지난 10월 경주 보문천군지구 도시개발사업 조성공사 현장에 시범 적용한 바 있다. 현대건설 관계자는 "향후에도 여러 현장에 적용을 거쳐 단계적으로 확대하며 국내 스마트건설기술을 선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0,934,000
    • -1.92%
    • 이더리움
    • 3,859,000
    • -2.62%
    • 비트코인 캐시
    • 460,400
    • -0.86%
    • 리플
    • 907.4
    • -2.73%
    • 라이트코인
    • 173,800
    • -5.49%
    • 에이다
    • 1,824
    • -2.88%
    • 이오스
    • 3,392
    • -2.61%
    • 트론
    • 82.96
    • -5.26%
    • 스텔라루멘
    • 307.8
    • -0.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1,400
    • -2.23%
    • 체인링크
    • 28,240
    • -6.18%
    • 샌드박스
    • 5,445
    • -5.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