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보] GDP디플레이터 재차 2%대, 국제유가·원자재값 상승에 인플레압력

입력 2021-12-02 08:00

내수디플레이터 3.3% 9년반만 최고, 건설자재·철근·기계류값 상승 영향
3분기 실질GNI 5분기만 감소, 특정기업 배당수익 기저효과
실질GDP 속보치와 동일한 0.3%..4분기 1.03% 성장이면 연 4% 달성
총저축률 35.9%·국내총투자율 31.6%, 직전분기와 비슷

총체적 인플레이션 압력을 가늠해볼 수 있는 국내총생산디플레이터(GDP디플레이터)가 한분기만에 2%대로 상승했다. 특히 내수디플레이터는 3.3%까지 치솟아 9년반(38분기)만에 최고치를 경신했다. 국제유가와 원자재값 상승이 국내 건설 및 설비투자에도 영향을 미쳤기 때문이다.

실질 국민총소득(GNI)은 5분기만에 감소세로 돌아섰다. 특정기업 해외현지법인에서 배당수입이 컸던 직전분기 기저효과가 작용했다는 관측이다. 실질 국내총생산(GDP)은 0.3% 상승을 기록해, 속보치와 같았다. 4분기중 1.03% 성장하면 연 4% 성장이 가능하다고 봤다. 이밖에도 총저축률과 국내총투자율은 각각 30%대를 기록하며 직전분기와 비슷한 수준을 기록했다.

2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1년 3분기 국민소득 잠정’ 자료에 따르면 3분기 실질 GDP는 전기대비 0.3%(전년동기대비 4.0%) 성장했다. 이는 각각 속보치와 같은 것이다.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한국은행)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5,638,000
    • +2.59%
    • 이더리움
    • 2,990,000
    • +0.74%
    • 비트코인 캐시
    • 356,600
    • +1.57%
    • 리플
    • 745.7
    • -0.24%
    • 라이트코인
    • 132,200
    • +0.76%
    • 에이다
    • 1,283
    • -0.47%
    • 이오스
    • 2,746
    • +1.93%
    • 트론
    • 70.01
    • +2.62%
    • 스텔라루멘
    • 239.5
    • -0.1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900
    • -1.8%
    • 체인링크
    • 18,770
    • +2.23%
    • 샌드박스
    • 4,281
    • +12.9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