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 확정적 이야기 안 했다"

입력 2021-11-24 20:40

▲국민의힘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24일 서울 한 식당으로 윤석열 대선후보와 만찬 회동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국민의힘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24일 서울 한 식당으로 윤석열 대선후보와 만찬 회동을 위해 이동하고 있다. (뉴시스)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24일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총괄선대위원장직 수락과 관련해 "아직은 거기에 대해 확정적인 이야기는 안 했다"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중구 콘퍼런스 하우스 달개비에서 윤 후보와 만찬 회동을 마친 뒤 기자들과 만나 이같이 밝혔다.

그는 윤 후보에게 "내가 왜 지금과 같은 입장을 견지할 수밖에 없는지에 대한 이야기를 했다"면서 “선대위를 처음부터 출발을 잘해야 하지 잡음이 생겨서 안 좋은 일이 생기면 선거에 결정적 영향을 미칠 수밖에 없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또 윤 후보에게 “사전에 제대로 준비하고 출발하자는 뜻으로 말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대해 윤 후보는 “(김 전 위원장이) 어떻게든 잘되도록 도와주겠다고 했다”며 “총괄위원장직을 맡는 것은 시간을 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1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776,000
    • -0.07%
    • 이더리움
    • 5,860,000
    • +5.66%
    • 비트코인 캐시
    • 709,000
    • +1.14%
    • 리플
    • 1,243
    • +1.39%
    • 라이트코인
    • 264,000
    • +4.76%
    • 에이다
    • 1,972
    • +0.77%
    • 이오스
    • 4,990
    • +1.48%
    • 트론
    • 121.1
    • +0.67%
    • 스텔라루멘
    • 415.3
    • -1.8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400
    • +0.76%
    • 체인링크
    • 32,510
    • +5.55%
    • 샌드박스
    • 8,090
    • -4.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