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34일만에 돌아왔다…싱가포르 관광객, 롯데면세점 명동본점 방문

입력 2021-11-23 09:44 수정 2021-11-23 09:44
한국~싱가포르 여행안전권역 시행 따라…1시간여 면세쇼핑 즐겨

▲22일 오후 싱가포르 단체관광객 10여 명이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 방문해 약 1시간 동안 면세쇼핑을 즐겼다. 롯데면세점에 외국인 단체가 방문한 것은 작년 2월 이후 약 2년 만이다.  (사진제공=롯데면세점)
▲22일 오후 싱가포르 단체관광객 10여 명이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 방문해 약 1시간 동안 면세쇼핑을 즐겼다. 롯데면세점에 외국인 단체가 방문한 것은 작년 2월 이후 약 2년 만이다. (사진제공=롯데면세점)

롯데면세점은 코로나 팬더믹 이후 약 2년 만에 첫 외국인 단체 관광객이 방문했다고 23일 밝혔다.

한국~싱가포르 여행안전권역(트래블 버블) 시행에 따라 한국을 방문한 싱가포르 단체 10여 명은 22일 오후 서울 중구에 있는 롯데면세점 명동본점에 방문해 1시간여의 면세쇼핑을 즐겼다.

이들은 7박 8일 동안 춘천 남이섬, 부산 해운대, 안동 하회마을 등 한국 주요 명소를 관광한 후 23일 오후 싱가포르로 귀국할 예정이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소규모 그룹이지만 팬더믹 이후 롯데면세점을 방문한 첫 외국인 단체 고객이라 상징성이 크다"라며 “외국인 관광객이 늘어날 것을 대비해 차근차근 준비하고 있다. 동시에 고객들이 안전한 환경에서 쇼핑할 수 있도록 방역에도 신경 쓰고 있다"고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이재용 부회장 “국가 경제를 위해 뛰겠다”…삼성 M&A 빨라지나
  • 신규 확진 12만4592명…위중증·사망자 석달 만에 최다
  • 원희룡 "반지하도 사람 사는 곳"…반지하 퇴출 속도조절론 제기
  • 주말에 ‘폭우’ 쏟아진다…수도권 최대 120㎜ 이상
  •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시청률 14.6%… 종영 1주 앞두고 회복세
  • 연료비 부담에 앞길 깜깜한 한전…상반기 누적 손실 15조 육박
  • 이준석 '저격 회견' 반응...국힘은 ‘무대응’·친이준석계는 ‘지원사격’
  • 최춘식 "소양강댐 발언은 지리적 특성 설명한 것"
  • 오늘의 상승종목

  • 08.1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2,361,000
    • -0.44%
    • 이더리움
    • 2,553,000
    • -1.35%
    • 비트코인 캐시
    • 182,900
    • -2.04%
    • 리플
    • 504.7
    • -0.02%
    • 위믹스
    • 3,569
    • -1.27%
    • 에이다
    • 737.2
    • -3.51%
    • 이오스
    • 1,699
    • -2.91%
    • 트론
    • 92.62
    • -1.72%
    • 스텔라루멘
    • 165.4
    • -1.72%
    • 비트코인에스브이
    • 82,200
    • -1.67%
    • 체인링크
    • 11,570
    • -1.53%
    • 샌드박스
    • 1,755
    • -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