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참사, 경찰 피해 도주하던 폭력 용의자 범행

입력 2021-11-23 08:04

위스콘신 워케샤에서 SUV 돌진해 5명 사망
용의자, 사건 직전 가정폭력 신고에 경찰 피해 달아나
다수 전과, 사건 2주 전 보석 석방

▲미국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참사 용의자로 지목된 대럴 브룩스. AP뉴시스
▲미국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참사 용의자로 지목된 대럴 브룩스. AP뉴시스
미국 위스콘신주 워케샤에서 발생한 크리스마스 퍼레이드 참사 용의자가 공개됐다. 용의자는 가정폭력 혐의로 신고를 받자 도주하던 과정에서 사고를 저지른 것으로 전해졌다.

22일(현지시간) 월스트리트저널(WSJ)에 따르면 워케샤 경찰은 39세의 대럴 브룩스를 5건의 1급 고의 살인 혐의로 기소했다고 밝혔다.

5명의 사망 사고를 낸 용의자는 이전에도 여러 차례 경찰에 체포된 전력이 있으며 이번 사건이 발생하기 2주 전에도 보석 석방된 상태였다고 경찰은 설명했다.

특히 용의자는 사건 발생 직전 집에서 칼을 휘둘러 가정폭력 신고를 당했고, 경찰이 도착하기 전 현장을 도주한 것으로 전해졌다. 도주 직후 퍼레이드 참사가 일어난 만큼 경찰은 테러 혐의점은 찾지 못했다고 전했다.

전날 오후 4시 40분께 워케샤 인근에서 크리스마스 퍼레이드가 진행되던 도중 SUV 차량이 시민들을 덮쳤다. 현재까지 5명이 사망했고 48명이 다쳐 병원으로 이송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051,000
    • -3.8%
    • 이더리움
    • 5,019,000
    • -5.32%
    • 비트코인 캐시
    • 541,500
    • -8.06%
    • 리플
    • 975.5
    • -8.15%
    • 라이트코인
    • 181,300
    • -10.03%
    • 에이다
    • 1,642
    • -6.49%
    • 이오스
    • 3,690
    • -6.44%
    • 트론
    • 101.4
    • -6.97%
    • 스텔라루멘
    • 329.9
    • -10.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3,500
    • -8.72%
    • 체인링크
    • 22,910
    • -9.52%
    • 샌드박스
    • 6,330
    • -12.6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