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인 52% “코로나19 억제돼…조만간 끝난다”

입력 2021-11-22 09:49

입소스, 세계 28개국 국민 2만2000명 설문조사
“훌륭한 정부 리더십” 응답률은 58%...전년비 감소

▲“코로나19가 억제됐고 곧 끝날 것”이라는 응답률 현황. 진회색=강하게 긍정, 회색=약간 긍정. 한국 52%. 출처 입소스
▲“코로나19가 억제됐고 곧 끝날 것”이라는 응답률 현황. 진회색=강하게 긍정, 회색=약간 긍정. 한국 52%. 출처 입소스
한국인 과반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억제됐고 조만간 확산이 끝날 것으로 내다봤다.

21일(현지시간) 여론조사기관 입소스가 핼리팩스 국제안보포럼(HISF)의 의뢰로 전 세계 28개국 국민 2만2000명을 설문한 결과 전 세계 국민 45%가 코로나19가 조만간 끝날 것이라고 응답했다.

응답률이 가장 높았던 곳은 사우디아라비아로, 79%를 기록했다. 인도(77%)와 말레이시아(69%)가 뒤를 이었고 한국은 52%를 기록했다. 한국은 1년 전과 비교했을 때 23%포인트 늘었다.

반면 미국(30%)과 일본(28%), 캐나다(28%) 등은 응답률이 낮은 편에 속했다.

코로나19 팬데믹(전염병 대유행) 기간 정부가 훌륭한 리더십을 보였는지에 대한 물음에는 뉴질랜드와 캐나다가 각각 73%로 1위를 차지했다. 독일(71%)과 스웨덴(70%)도 70%대를 기록했으며 한국은 영국과 함께 58%로 집계됐다.

다만 영국은 11%포인트 올랐지만, 한국은 3%포인트 내린 결과다.

코로나19 억제가 확인될 때까지 자국 국경을 봉쇄하고 누구도 입국해선 안 된다고 답한 응답률은 설문 국가 모두 줄었다. 한국은 48%를 기록해 10%포인트 감소했다.

이번 설문은 9월 24일부터 10월 8일까지 입소스 온라인 플랫폼을 통해 진행됐다.

입소스는 “평균적으로 세계 시민들은 지난해와 비교해 전염병에 대한 위협을 덜 느끼고 있다”며 “점차 더 많은 국경 개방의 필요성을 인지하고 있음을 시사한다”고 총평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0,107,000
    • -3.26%
    • 이더리움
    • 5,061,000
    • -4.44%
    • 비트코인 캐시
    • 540,500
    • -8.31%
    • 리플
    • 964.5
    • -8.84%
    • 라이트코인
    • 183,100
    • -9.04%
    • 에이다
    • 1,628
    • -6.65%
    • 이오스
    • 3,683
    • -6.17%
    • 트론
    • 101.4
    • -7.23%
    • 스텔라루멘
    • 331.5
    • -10.5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4,000
    • -8.98%
    • 체인링크
    • 22,590
    • -10.68%
    • 샌드박스
    • 6,285
    • -13.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