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관광개발 “두 달 연속 흑자 예상…싱가포르VIP 카지노 방문 예정”

입력 2021-11-19 11:15

▲드림타워 카지노 내부 (자료 = 롯데관광개발)
▲드림타워 카지노 내부 (자료 = 롯데관광개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발생 이후 1년 9개월 만에 처음으로 제주도 카지노에 해외 카지노 고객이 찾아들면서 긴 침체 탈출을 예고했다.

롯데관광개발은 지난 18일 한국-싱가포르간 트래블 버블(여행안전권역) 시행 이후 한국을 방문한 싱가포르 단체 관광객 중 4명이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를 방문했다고 19일 밝혔다.

롯데관광개발 관계자는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 내 그랜드 하얏트 제주의 스위트룸에 머물 예정인 이들 관광객들은 외국인 전용 카지노인 드림타워 카지노의 국제적 수준의 게임시설과 함께 글로벌 미각여행이 가능한 14개의 레스토랑 등 다양한 부대시설에서 해외여행의 자유를 만끽하게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제주 드림타워를 찾은 싱가포르 관광객들은 한국의 첫 방문지로 제주를 선택한 데 대해 큰 기대감을 보이고 있다”고 덧붙였다.

특히 롯데관광개발 관계자는 “이들 관광객 외에도 연내 50여 명에 이르는 싱가포르 VIP 고객이 드림타워 카지노 방문을 예약해 놓은 상태”라며 “트래블 버블 시행 이후 소규모 그룹의 싱가포르 관광객들의 문의가 계속 이어지고 있다”고 전했다.

드림타워 카지노는 국내 첫 도심형 카지노 복합리조트로 영업장 면적 5367㎡(연면적 1만5510㎡)에 141대의 게임테이블을 비롯해 슬롯머신 190대, 전자테이블게임 71대와 ETG 마스터테이블 7대 등 총 409대의 국제적 수준의 게임시설을 갖추고 있다.

롯데관광개발은 지난 10월 호텔 부문에서 첫 흑자 전환(매출액 82억 원, 영업이익 4억8000만 원)을 기록한 제주 드림타워 복합리조트는 11월에도 연속 흑자를 달성할 것으로 보인다.

롯데관광개발은 “11월 들어 94% 이상의 객실점유율을 보이면서 18일 현재 호텔부문에서 55억 원 이상의 매출을 기록, 10월 같은 기간 대비 20%에 가까운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두번째 타워 오픈이 예정된 오는 11월 29일 하루에만 1046객실 예약이 예정돼 있는 등 1600 객실 완전 가동으로 매출 및 영업이익이 폭발적으로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44,723,000
    • -2.68%
    • 이더리움
    • 2,985,000
    • -2.45%
    • 비트코인 캐시
    • 352,300
    • -2.68%
    • 리플
    • 745.3
    • -2.85%
    • 라이트코인
    • 132,100
    • -0.9%
    • 에이다
    • 1,284
    • -0.39%
    • 이오스
    • 2,688
    • -2.4%
    • 트론
    • 68.81
    • -0.85%
    • 스텔라루멘
    • 239
    • -1.57%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000
    • -0.09%
    • 체인링크
    • 18,450
    • -4.65%
    • 샌드박스
    • 4,060
    • +3.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