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라희, 해인사에 '디지털 반야심경' 전달…메타버스 언급

입력 2021-11-04 20:07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1일 해인사 찾아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모친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이 삼성전자 창립 52주년 기념일인 지난 1일 경남 합천군 해인사를 찾아 방장 스님과 촬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모친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이 삼성전자 창립 52주년 기념일인 지난 1일 경남 합천군 해인사를 찾아 방장 스님과 촬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이 해인사에 디지털 반야심경을 전달했다.

4일 재계와 불교계에 따르면 이 부회장과 홍 전 관장은 1주기를 맞은 고(故) 이건희 삼성 회장을 기리기 위해 1일 해인사를 찾아 참배한 뒤 해인사 방장 원각 대종사를 예방해 디지털 반야심경을 전달했다. 이는 추사 김정희 선생의 친필을 초고화질 디지털로 촬영해 책으로 만든 것이다.

지난해 12월 해인사에서 이 회장의 49재를 봉행해 준 것에 감사를 표하기 위한 차원인 것으로 알려졌다.

홍 전 관장은 선물을 전달한 뒤 "이제 가상공간이 생기면 이렇게 꽂기만 해도 자기가 그 속에서 리움 컬렉션을 다 볼 수 있는 세상이 옵니다. 곧 옵니다"라며 '메타버스'를 언급했다. 그러면서 "내 것 네 것이 없는 세상이 되는 거 같아요"라고 말했다.

메타버스는 초월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세상이나 우주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로, 3차원 가상세계를 뜻한다.

이 부회장과 홍 전 관장은 이튿날인 2일에는 경남 양산의 통도사를 찾아 감사 인사를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9,566,000
    • -0.69%
    • 이더리움
    • 5,223,000
    • -0.34%
    • 비트코인 캐시
    • 714,500
    • -1.24%
    • 리플
    • 1,213
    • -0.66%
    • 라이트코인
    • 248,800
    • -1.7%
    • 에이다
    • 1,990
    • -0.8%
    • 이오스
    • 4,975
    • -0.8%
    • 트론
    • 120.3
    • +0.84%
    • 스텔라루멘
    • 408.5
    • -0.6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000
    • -0.96%
    • 체인링크
    • 30,880
    • +0.62%
    • 샌드박스
    • 8,245
    • -9.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