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용, 故 노태우 빈소 조문…노재헌 등 유족에 조의

입력 2021-10-27 17:55 수정 2021-10-27 17:58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7일 故 노태우 전 대통령의 빈소를 찾았다. (이다솜 기자 citizen@)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7일 故 노태우 전 대통령의 빈소를 찾았다. (이다솜 기자 citizen@)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7일 故 노태우 전 대통령의 빈소를 찾았다.

이 부회장은 이날 오후 5시 30분께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 노 전 대통령의 빈소를 찾아 조문했다.

굳은 표정으로 빈소에 들어선 이 부회장은 같은 시간에 빈소를 방문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와 악수를 나눴다. 이어 이 부회장은 유족에게 조의를 표했다.

상주이자 노 전 대통령의 아들인 노재헌 변호사는 이 부회장의 허리를 토닥이며 "건강 괜찮냐"고 안부를 전했다.

이 부회장은 분향소에 짧게 머무른 뒤 취재진의 질문에 따로 답변하지 않고 바로 자리를 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181,000
    • +1.5%
    • 이더리움
    • 5,268,000
    • +1.19%
    • 비트코인 캐시
    • 722,500
    • +0.35%
    • 리플
    • 1,213
    • +0.08%
    • 라이트코인
    • 249,000
    • -1.74%
    • 에이다
    • 1,986
    • -0.2%
    • 이오스
    • 4,986
    • +0.46%
    • 트론
    • 120
    • +1.27%
    • 스텔라루멘
    • 416.1
    • -2.3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400
    • -0.37%
    • 체인링크
    • 31,040
    • -0.45%
    • 샌드박스
    • 8,235
    • -8.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