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선호 지인, 폭로하겠다더니…돌연 계정 삭제 예고 “진실 밝혀질 것”

입력 2021-10-23 16:07

▲김선호.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김선호. (사진제공=솔트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선호의 지인이라며 폭로를 예고했던 누리꾼 A 씨가 돌연 계정 삭제를 예고했다.

23일 A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일주일 뒤 계정 삭제하겠다. 진실이 밝혀질 거라 믿는다”라며 계정 삭제를 알렸다.

이어 A 씨는 “내가 진실을 알리고자 했던 것은 그 여성분의 과거도, 자금 떠도는 음모론도 아니다”라며 “그 폭로글 내용 자체에 사건 근간을 흔들 수 있을 정도로 잘못된 점이 있다는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여성분이 주장하는 폭로글 자체만 보면 그 사람은 지탄받아 마땅하고 변명 없이 잘못한 것이 맞다”라며 “하지만 폭로글 자체에 잘못된 부분이 매우 많고 그 사람도 정말 억울한 부분이 있다는 것을 알아주셨으면 한다”라고 덧붙였다.

앞서 A 씨는 자신을 김선호의 지인이라고 밝히며 “제3자의 입장에서 객관적 사실을 토대로 유명 연예 언론사를 통해 밝혀내겠다”라며 “이미 여러 기자에게 관련 자료를 넘겼으며 사실확인도 마친 상태”라고 밝혔다.

특히 A 씨는 “소속사 나오려다 피 본 연예인들”이라며 연예인 2명의 초성을 적기도 했고 이로 인해 손해 입은 연예인들의 의혹을 제기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폭로 날짜를 25일로 결정했지만 돌연 계정 삭제를 알려 의아함을 안겼다.

한편 김선호는 17일 전 여자친구로부터 혼인빙자, 낙태 종용 등 폭로로 사생활 논란에 휘말렸다. 이후 김선호의 지인, 김선호의 대학 동기라고 주장하는 이들의 폭로가 이어지며 논란에 논란을 더했다.

이에 대해 김선호는 “그분과 좋은 감정으로 만났다. 그 과정에서 제 불찰과 사려 깊지 못한 행동으로 그분에게 상처를 줬다”라고 사과했으며 소속사 솔트엔터테인먼트 역시 논란에 사과하면서도 추가로 이어진 폭로들에 대해서는 “사실무근”이라고 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9 13:39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1,045,000
    • -2.18%
    • 이더리움
    • 5,383,000
    • +0.41%
    • 비트코인 캐시
    • 574,500
    • -1.29%
    • 리플
    • 1,050
    • +3.96%
    • 라이트코인
    • 197,900
    • -1%
    • 에이다
    • 1,694
    • -0.24%
    • 이오스
    • 4,305
    • +9.24%
    • 트론
    • 111.9
    • -2.01%
    • 스텔라루멘
    • 363.6
    • -0.1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75,200
    • -6.16%
    • 체인링크
    • 27,030
    • -0.33%
    • 샌드박스
    • 6,445
    • -1.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