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페이 공모가 9만원 확정…의무보유확약비율 역대 최고

입력 2021-10-22 18:39

내달 상장을 앞둔 카카오페이가 공모가를 희망 범위 최상단인 9만원으로 확정했다.

카카오페이는 21일 마감한 기관 수요예측 결과를 22일 공시했다. 확정 공모가 기준 공모 금액은 1조5300억 원, 상장 후 시가총액은 11조7000억 원이다.

수요예측에는 국내 기관투자자와 해외 기관투자자 1545곳이 참여했다. 경쟁률은 1714.47대 1이다.

이중 99.99%는 희망 공모가 상단인 9만원 이상의 가격으로 신청했다. 기관 공모참여금액은 총 1518조 원에 이른다.

수요예측에 참여한 국내·해외 기관 중 최단 1개월에서 최장 6개월의 의무보유확약 비율은 70.4%로, 2014년 이후 IPO를 통해 1조원 이상 공모한 기업 중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카카오페이는 이달 25∼26일 전체 물량의 25%인 425만주를 대상으로 일반 투자자 청약을 실시한 뒤 11월 3일 상장한다.특히 국내 IPO 사상 최초로 일반 청약자 대상 물량 100%를 균등 배정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1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191,000
    • -1.68%
    • 이더리움
    • 3,899,000
    • -3.8%
    • 비트코인 캐시
    • 459,000
    • -2.55%
    • 리플
    • 922.9
    • -2.01%
    • 라이트코인
    • 177,400
    • +0.17%
    • 에이다
    • 1,823
    • +7.24%
    • 이오스
    • 3,440
    • -2.85%
    • 트론
    • 85.28
    • +1.09%
    • 스텔라루멘
    • 306.1
    • -1.3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3,700
    • -1.98%
    • 체인링크
    • 28,970
    • -7.24%
    • 샌드박스
    • 5,575
    • -6.2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