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리호, 드디어 발사...숨막혔던 역사적 '7초'

입력 2021-10-21 17:17 수정 2021-10-21 17:46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KSLV-II)가 21일 모든 발사 준비를 마치고 오후 5시 정각에 발사됐다. 우주로 내딛는 첫 발걸음을 온 국민들은 숨죽여 지켜봤다.

누리호는 오후 5시 3분 기준 1단과 페어링, 2단 분리가 완료됐다.

앞으로 목표 궤도인 지상 700km까지 비행을 하게 된다.

<누리호 발사 과정>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21일 오후 5시

누리호 우주로 발사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21일 오후 5시2분

1단 분리 성공

-21일 오후5시3분

페어링 분리 성공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21일 오후5시4분

2단 분리 성공

-21일 오후5시6분

누리호, 고도 400km 통과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21일 오후5시7분

누리호, 고도 500km 통과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1.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8,692,000
    • -6.64%
    • 이더리움
    • 5,174,000
    • -8.39%
    • 비트코인 캐시
    • 713,500
    • -7.46%
    • 리플
    • 1,206
    • -7.66%
    • 라이트코인
    • 251,400
    • -9.89%
    • 에이다
    • 1,980
    • -5.85%
    • 이오스
    • 4,929
    • -7%
    • 트론
    • 118.1
    • -5.52%
    • 스텔라루멘
    • 420.7
    • -1.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5,300
    • -6.65%
    • 체인링크
    • 30,940
    • -6.21%
    • 샌드박스
    • 8,910
    • +0.7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