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포그래픽] 세계 식량 가격 들썩이는 이유

입력 2021-10-18 17:34 수정 2021-10-18 17:37

코로나19와 기후변화로 세계 식량 가격이 급격히 오르내리고 있는데요, 이러한 양상이 국내에도 영향을 끼칠 것으로 우려되고 있습니다.

최근 유엔식량농업기구(FAO)가 발표한 세계식량가격지수는 130p를 기록했습니다. 이는 2011년 9월 130.4P 이후 10년 만에 가장 높은 수치입니다.

지난달에는 곡물, 유제품, 육류 등 모든 부분에서 수치가 상승했습니다. 기후 변화에 따른 주요 곡물 수출국의 작황 부진과 코로나19로 인한 물류, 노동력 관련 이슈가 원인으로 추측되고 있습니다.

식량 가격이 전 세계적으로 상승하며 원료 가격도 올랐고, 이에 따라 국내 물가도 영향을 받고 있습니다. 라면을 튀길 때 사용하는 팜유 가격이 올라 오뚜기는 올해 8월 13년 만에 라면 값을 올렸습니다.

우리의 먹거리에까지 영향을 미치는 기후변화, 적극적으로 대응해야 합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62,736,000
    • +4.27%
    • 이더리움
    • 5,383,000
    • +7.02%
    • 비트코인 캐시
    • 581,000
    • +7.59%
    • 리플
    • 1,024
    • +6.11%
    • 라이트코인
    • 196,900
    • +7.77%
    • 에이다
    • 1,785
    • +9.17%
    • 이오스
    • 3,968
    • +7.42%
    • 트론
    • 110.5
    • +8.55%
    • 스텔라루멘
    • 359
    • +8.4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6,500
    • +28.8%
    • 체인링크
    • 24,590
    • +8.76%
    • 샌드박스
    • 6,710
    • +6.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