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한국타이어 출신' 임승빈 부사장 내정

입력 2021-09-29 17:11

(사진제공=금호타이어)
(사진제공=금호타이어)

임승빈<사진> 전 한국타이어 전무가 금호타이어 부사장으로 내정됐다.

28일 금호타이어는 다음 달 1일부로 임승빈 부사장을 선임한다고 밝혔다. 임 부사장은 한국타이어에서 마케팅본부 글로벌마케팅 전력담당 상무, 마케팅부문장 등을 역임하다가 2019년 말 퇴사했다. 임 부사장은 2년 만에 다시 타이어업계로 복귀한다.

마케팅 전문가로 평가받는 임 부사장은 금호타이어 영업 총괄 업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한국타이어 출신 인사가 금호타이어 부사장급에 선임된 것은 처음인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밖에 김하수 광주공장장, 박상덕 곡성공장장, 송성학 상품개발2담당, 문형종 품질담당 등을 상무로 승진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3 14:55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0,070,000
    • -0.3%
    • 이더리움
    • 5,622,000
    • +0.27%
    • 비트코인 캐시
    • 688,000
    • -2.06%
    • 리플
    • 1,202
    • -0.08%
    • 라이트코인
    • 250,400
    • -1.26%
    • 에이다
    • 2,060
    • +7.8%
    • 이오스
    • 4,945
    • +1.23%
    • 트론
    • 122.8
    • +2.76%
    • 스텔라루멘
    • 430.7
    • +5.6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83,300
    • +0.77%
    • 체인링크
    • 30,740
    • +0.29%
    • 샌드박스
    • 8,100
    • +1.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