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영ㆍ다영 쌍둥이 자매, 결국 그리스로…국제배구연맹이 직권 승인

입력 2021-09-29 10:28

국제배구연맹, 쌍둥이자매 ITC 직권 발급 전망
이적 직접 승인하겠다며 최후통첩 '공문'

(뉴시스)
(뉴시스)

이재영-이다영 쌍둥이 자매의 그리스 진출이 임박했다.

국제배구연맹(FIVB)은 이재영-이다영 쌍둥이 자매의 국제이적동의서(ITC)를 29일 직권으로 발급할 전망이다.

28일 배구계에 따르면 FIVB는 대한배구협회와 쌍둥이 자매가 계약한 그리스 PAOK 테살로니키 구단에 공문을 보냈다.

공문에는 대한배구협회가 ITC 승인 수수료 성격의 돈을 받을 수 있도록 PAOK 구단에 오는 29일 오후 7시(한국 시간)까지 은행 계좌번호를 전달하라는 내용이 담겼다.

FIVB는 해당 기한까지 계좌번호를 보내지 않으면 직권으로 쌍둥이 자매의 이적을 승인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대한배구협회는 지난 24일 쌍둥이 자매의 ITC 발급을 할 수 없다는 의사와 함께 ITC 발급과 관련한 이적 수수료도 받지 않겠다는 뜻을 FIVB에 전달한 바 있다. 국내 선수의 해외 진출 자격 제한을 명시한 이적 규정에 근거해서다.

대한배구협회는 '대한올림픽위원회(KOC), 협회, 산하 연맹 등 배구 유관기관으로부터 징계처분을 받고 그 집행 기간이 만료되지 아니한 자, (성)폭력, 승부 조작, 병역기피, 기타 불미스러운 행위로 사회적 물의를 야기했거나 배구계에 중대한 손해를 끼친 자'의 해외 진출 자격은 제한한다는 규정을 가지고 있다.

'학교 폭력' 논란으로 물의를 빚었던 쌍둥이 자매는 해당 조항의 적용 대상이다.

대한배구협회가 ITC 발급 거부 의사를 확실히 밝힌 만큼 FIVB가 직권으로 쌍둥이 자매의 이적을 직권으로 승인할 가능성이 높아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01.20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51,448,000
    • +0.78%
    • 이더리움
    • 3,867,000
    • +1.98%
    • 비트코인 캐시
    • 453,900
    • +1%
    • 리플
    • 908
    • +1.24%
    • 라이트코인
    • 169,000
    • +1.99%
    • 에이다
    • 1,677
    • -2.56%
    • 이오스
    • 3,384
    • +0.92%
    • 트론
    • 86.47
    • +3.12%
    • 스텔라루멘
    • 300.9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200
    • +0.15%
    • 체인링크
    • 27,430
    • +2.27%
    • 샌드박스
    • 5,320
    • +2.3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