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헝다’ "성징은행 지분 19.93%, 1.8조 원에 매각"

입력 2021-09-29 09:37 수정 2021-09-29 09:38

▲중국 ‘헝다’ 로고가 오성홍기를 배경으로 보인다. 상하이/로이터연합뉴스
▲중국 ‘헝다’ 로고가 오성홍기를 배경으로 보인다. 상하이/로이터연합뉴스
중국 부동산 재벌 ‘헝다’가 유동성 확보를 위해 중국 성징은행 지분 19.93%를 매각한다.

29일(현지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헝다는 성징은행 17억5000만 주를 99억9000만 위안(약 1조8000억 원)에 국영기업인 선양성징금융투자그룹에 매각한다고 이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330,000
    • +1.82%
    • 이더리움
    • 4,607,000
    • -1.58%
    • 비트코인 캐시
    • 746,500
    • -0.47%
    • 리플
    • 1,336
    • -2.91%
    • 라이트코인
    • 226,900
    • +0.18%
    • 에이다
    • 2,605
    • -1.7%
    • 이오스
    • 5,480
    • -0.63%
    • 트론
    • 120.5
    • -2.27%
    • 스텔라루멘
    • 469
    • -0.0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6,100
    • -0.48%
    • 체인링크
    • 31,320
    • -4.48%
    • 샌드박스
    • 897.4
    • -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