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채취한 검체 확인하는 의료진

입력 2021-09-28 18:08

(사진공동취재단)
(사진공동취재단)
28일 오전 '신속 자가분자진단 유전자증폭(신속 PCR)' 검사소가 마련된 서울 종로구 동성고등학교에서 의료진이 학생들에게 채취한 검체를 검사소 바로 옆에 위치한 이동형 검사실로 옮겨 코로나19 감염 여부를 확인하고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교육시설 이동검체팀'을 1개팀에서 4개 팀 이상으로 확대하고, 기숙사 운영 학교 5개교를 대상으로 신속 PCR 검사를 시범 운영하는 등 다음 달 6일까지 '다중적 방역 집중 기간'으로 지정했다. 사진공동취재단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18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5,101,000
    • +0.31%
    • 이더리움
    • 4,655,000
    • -2.51%
    • 비트코인 캐시
    • 746,500
    • -2.1%
    • 리플
    • 1,331
    • -4.45%
    • 라이트코인
    • 223,200
    • -2.15%
    • 에이다
    • 2,630
    • -1.61%
    • 이오스
    • 5,500
    • -1.87%
    • 트론
    • 120
    • -1.8%
    • 스텔라루멘
    • 472.9
    • -0.11%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6,100
    • -0.72%
    • 체인링크
    • 31,750
    • -5.56%
    • 샌드박스
    • 902.8
    • -1.8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