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대통령, 유엔 일정 마치고 하와이로 이동… 유해 인수식 참석

입력 2021-09-22 09:57

(연합뉴스)
(연합뉴스)

임기 내 마지막으로 76차 유엔총회 참석차 미국을 방문한 문재인 대통령이 21일 오후(현지시간) 뉴욕에서의 2박 3일 일정을 마치고 하와이 호놀룰루로 떠났다.

문 대통령은 22일 호놀룰루에서 개최되는 한국전 한·미 유해 상호 인수식에 참석한다. 해외에서 열리는 유해 인수식에 대통령이 참석하는 것은 처음이다.

청와대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한·미동맹을 재확인하고, 나라를 위해 희생한 분들에 대한 국가의 무한책임 의지를 강조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후 문 대통령은 3박 5일간의 방미 일정을 마친 뒤 23일 귀국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문재인 대통령은 미국 제약사 화이자의 앨버트 불라 회장을 만나 코로나19 백신의 조기 공급을 요청하는 등 백신 외교를 이어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요 뉴스

  • 오늘의 상승종목

  • 10.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76,080,000
    • +1.53%
    • 이더리움
    • 5,086,000
    • +2.15%
    • 비트코인 캐시
    • 754,000
    • -0.26%
    • 리플
    • 1,326
    • +0.3%
    • 라이트코인
    • 236,300
    • +1.72%
    • 에이다
    • 2,610
    • +0%
    • 이오스
    • 5,820
    • -0.17%
    • 트론
    • 121.9
    • +0.74%
    • 스텔라루멘
    • 462.2
    • +1.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09,600
    • -1.55%
    • 체인링크
    • 39,500
    • +9.42%
    • 샌드박스
    • 967.7
    • +0.74%
* 24시간 변동률 기준